점심 데이트

80년대, 사람이 붐비는 한 기차역에서

잘 차려입은 백인 귀부인이 자신이 탈 기차를 향해

조심조심 걷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부인은 한 사람과 부딪쳐 들고 있던

쇼핑백을 놓쳐버렸습니다.

떨어진 쇼핑백에서 물건들이 쏟아져 나왔고

부인은 쏟아진 물건을 허겁지겁 주워 담았습니다.

그런데 그렇게 시간이 지나는 사이 그만

부인이 타야 할 기차가 떠나 버리고

말았습니다.

부인은 너무 화가 났지만 지나간 일에

화를 내기보다는 다시 기차를 기다리자고 생각하고

역 구내 음식점에 자리를 잡고 샐러드

한 접시를 구입했습니다.

그런데 부인이 포크를 가지러 갔다 온 사이

허름한 차림의 흑인 남자가 자신의 테이블에 앉아

샐러드를 먹고 있는 것이었습니다.

부인은 화가 났지만, 상대에게 호통을 치는 대신

그 흑인 남자와 마주 보고 앉아 샐러드를 같이 먹었습니다.

부인의 표정에는 불쾌함이 계속 남아 있었지만

끝까지 음식을 나누어 먹었습니다.

샐러드를 다 먹은 후 흑인 남자는 커피를

두 잔 사서 하나를 부인에게 건넸습니다.

이제는 두 사람이 마치 서로 친구라도 되는 듯이

설탕을 건네주며 커피를 마셨습니다.

커피를 마신 부인은 기차를 타러 나가는데

쇼핑백을 식당에 놓고 온 것이 생각나 돌아왔지만

쇼핑백이 보이지 않았습니다.

당황한 부인이 음식점 여기저기를 훑어보는데,

흑인 남자와 같이 샐러드를 먹었던 테이블 옆의 테이블에

샐러드 한 접시와 쇼핑백이 있었습니다.

자신의 자리를 착각한 부인이

흑인 남자의 음식을 자기 것으로 생각하고

먹었던 것이었습니다.

그런데 흑인은 귀부인과 음식을 나누어 먹었고

커피까지 대접해 주었던 것입니다.

 

관련 영상보기

https://youtu.be/epuTZigxUY8

1989년에 발표된, Adam Davidson 감독의

흑백 단편영화 ‘The Lunch Date’의 내용입니다.

짧은 영상이지만 많은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당신은 이 짧은 영화의 내용을 통해

무엇을 느끼시나요?

 

# 오늘의 명언

인생을 살아가며 나는 한 가지 분명한 사실을 알게 되었다.

그것은 열린 마음을 잃지 않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것이다.

열린 마음은 사람에게 가장 귀중한 재산이다.

– 마틴 부버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인생..... 뭐 있겠어 즐겁고 행복하게 ... 후회 없이 재미지게 살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