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는 임신을 했었네요....

제가 데려올 때 부터 만삭이었나봅니다..

입양한지 채 2주도 되지 않아서 출산을 했네요..


집에 온 뒤로 적응도 잘하고 밥도 잘 먹고 예쁘게 지내줘서 병원에 한번 간다는게 조금 방심했었네요

워낙 잘 먹고 배가 막 부른 것도 아니고 초보 집사였던 제 눈엔 특별히 이상한 점이 없었기에.. 생각도 못했었는데.. 인터넷에 여쭈니 두마리라 크게 배가 안불렀었나보다 라고


간 밤에 자고 아침이 되니 소니 소리 말고 왠 낯선 소리가 나서 찾아보니 평소 고양이가 박스를 좋아하니 침대 밑 빈 박스들을 몇개 뒀었는데 거기서 새끼와 함께 있지 뭡니까.. 얼마나 충격적이었는지..


어찌해야 될 바를 모르다가 부랴부랴 보일러를 틀어주고 박스를 정리해주고.. 밥 떠먹이고 물 떠먹이고.. 겨우 지금 좀 안정이 되었네요


참,, 어찌.. 이런 일이..

일이 이렇게 된거 그저 무탈하게 잘 자라주길 바랄 뿐입니다.......

유기묘 "소니"와 어쩌다 집사의 이야기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