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 리더 이건희의 고민…마하경영 '通맥경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신경영 2.0’에 시동을 걸었지만, 삼성전자 일부 사업부가 혁신을 제대로 뒷받침하지 못하면서 곳곳에서 위기 경고등이 켜졌다. 시장 환경이 악화될 것이란 우려가 일찌감치 예고됐음에도 혁신보다는 관행에 안주하면서 1분기 실적은 증권 업계 예상치보다 하회하는 ‘어닝쇼크’가 현실화될 조짐이다.

국내 최고 IT 산업전문지 전자신문 공식(ETNews Official) 계정입니다. 국내외 News, IT Trend, 속보,심층정보,Conference 정보를 제공합니다. 'ETNews' No.1 IT Media in Korea.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