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비의 삶] 

 


아내가 잠자리에 들 준비를 한다. 


 

자기야 이불 좀 깔아줘"

나는 이불을 깐다 

 


자기야 이불 좀 덮어줘"

나는 이불을 덮어 주며 아내에게 묻는다. 


 

목까지 덮어줄까?" 

 


아니 배까지만 덮어줘"

나는 이불을 아내의 배까지만 덮어준다. 


 

그리고 옆에 누우려는 찰나... 


 

자기야 미안한데 나 핸드폰 좀 내 머리맡에 갖다줘"


나는 일어나서 핸드폰을 아내의 머리맡에 가져다준다. 


 

그리고..

잠시 아내가 잠잠하다 싶더니 


 

자기야 나 머리 가려워...머리 좀 긁어줘" 


 

난 한숨을 한번 내뱉고 아내의 머리를 긁어준다. 


 

아니, 아니, 거기 말고...어..어...거기..


아! 시원하다. 음..자기야 고마워" 

 


나는 누워서 생각한다.


내가 바람이라도 피다 걸렸나?


아니다.


이번 달 카드 값이 많이 나왔나?

것두 아니다.


우리가 신혼인가?

13년차다.

아내가 어디 아픈가?

아니다.

아내가 날 다시 부른다. 

 


자기야 나 얼굴에 머리카락 붙었나봐.

머리카락 좀 떼줘" 


 

나...소심한 반항을 한다. 

 


니가 떼" 

 

아내는 코맹맹이 소리를 낸다. 


 

앙~~아직 안돼" 

 

난 아내의 얼굴에 붙은 머리카락을 떼어주며

나지막이


하지만 단호하게 말한다.. 

 ㆍ



내일 밤부터 자기 전에''

매니큐어 바르면.


나한테 듸진다!''


ㅋㅋㅋ






여우 누이와 삼형제 만화



https://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khs20010327&logNo=222099699652&navType=tl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Simple Life 이 귀한 곳에 누추한 분이 오셨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