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톱이 빠져 나가고 내 귀와 코가 잘리고 내 다리가 부러져도 그 고통은 이길 수 있사오나 나라를 잃어버린 그 고통만은 견딜 수가 없습니다..." 故 유관순 열사 유언.



(펌)한국역사& 친일파봇



유관순(1902.12.16 ~ 1920. 9.28)

오늘이 유관순 열사 순국 100주년 되는 날이네요.

추모합니다.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