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기 굽다가 코코넛 게 무리에 포위 당한 가족

얼마 전, 인도양의 크리스마스섬으로 가족 여행을 간 에이미 씨 가족은 캠핑장에서 고기를 구우며 식사를 즐기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구수하게 흘러 퍼지는 고기 냄새가 예상치 못한 동물들을 끌어모으기 시작했는데요. 바로 최대 몸길이 1m의 거대한 몸집을 자랑하는 코코넛 게입니다.

[한입만 찬스를 외치는 게들]


에이미 씨 가족은 처음에는 몇 마리 안 되는 코코넛 게들을 보며 귀엽다며 웃음이 터졌으나, 주위를 둘러보곤 순간 깜짝 놀라 비명이 나왔습니다.


어느새 까맣게 몰려든 코코넛 게 무리에게 포위되어 있던 것이죠!


[내 종아리를 건들다니. 겁나 놀랐어요.]


다행히 코코넛 게는 외계인 같은 겉모습과 달리 공격적이지 않습니다. 그리고 이 사실을 아주 잘 알고 있는 에이미 씨 가족은 코코넛 게의 방문을 즐겁게 반겼다고 하는데요.


에이미 씨 부부는 아이들에게 게가 다치지 않게 숲으로 돌려보내자고 제안했고, 아이들은 밝게 웃으며 게를 안고 숲으로 달려가 풀어 주었습니다.


[강아지처럼 앉아서 기다리는 게들]


하지만 이미 고기 냄새에 눈이 반쯤 돌아간 코코넛 게들은 숫자로 밀어붙였고, 결국 가족은 녀석들을 돌려보내는 게 의미 없다는 걸 깨달았습니다.


에이미 씨 가족은 수십 마리의 코코넛 게에 둘러싸여 식사를 즐겼고, 이 모습은 온라인에서도 크게 화제가 되었는데요.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에 따르면 파티에 참석한 게들의 수만 52마리인 것으로 전해집니다.


['손줘'를 가르칠 수 있을 것 같기도 하다]


또한, 그녀는 코코넛 게들과 특별한 식사를 즐길 수 있었다는 것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이러한 광경을 오래도록 즐길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밝혔습니다.


"크리스마스섬의 주민들과 식사를 즐긴 건 정말 특별한 경험이었습니다. 몰려든 주민들은 신사답게 점잖았으며 우리에게 어떠한 해도 끼치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자연의 일부이자 우리 역시 그들과 오래도록 공존하길 바랍니다."


ⓒ 꼬리스토리, 제발 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매일 귀여운 동물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꼬리가 흔들릴 때까지, 꼬리스토리!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버팔로 슈퍼마켓 총기난사
paper22
11
1
2
안녕~ 나의 냥아치....
eba0315
89
2
43
이보개..냥이자네혹시..ฅ^ω^ฅ
lovekt4860
18
2
5
GIF
■538
ys7310godqhr
18
2
7
태종 이방원만 나왔다면 사극이 재밌는 이유 (서사부터 불꽃같은 남자 ㄷㄷ)
leavened
157
69
5
GIF
시어머니가 갑자기 며느리를 지독하게 괴롭힌 이유...
Voyou
60
10
8
그 속에 뭐가 있길래...
mxiuting
17
4
4
요즘 신천지가 신천지임을 밝히고 다니는 이유
dokkebii
24
2
4
붕어빵팔이 1주일 해 본 후기
leavened
135
47
11
(펌) 열린공감 TV
plus68
19
1
4
웃긴 사진 대회에 참가해 인간들을 빵 터트린 동물들
visualdive
60
16
2
<불의에 저항하지 않는 사람은 결국 불의와 같은 동조자이다! 아무것도 하지 않으면 아무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언론의 사명은 권력의 감시와 견제라고 하는데 자신들의 불법과 과오를 지우려는자와 왜곡하려는 수 많은 기도를 부수고 넘어 권력을 가진자의 왜곡된 법 적용 협박과 블랙리스트에 굴하지 않는 박지희아나운서를 응원합니다 반민주, 반인권, 반민주언론에 협조적 괘변논리와 역사적 사건을 눈감거나 왜곡하여 퍼트리는데 적극적으로 협조하는 언론인들이 지금도 너무 많지 않나요? 정치인으로 변신했거나 방송에서 정치평론들을 냉철히 분석하여 보면 본 모습을 알 수 있어 엄한 응징의 본으로 삼아야 하지 않을까? <"현재 검찰이 누리는 막강한 권력의 상당 부분이 과거 정부에서는 국정원에 의해 견제가 됐던 것들이다. 감독자가 있을 때는 순한 양들이 (현 정부에서) 무섭게 돌변했다">김부겸총리 대담에서 [정보부장 김형욱의 파리 실종과 닭사료 건] 박정희 정부 최대 정적 김대중님을 일본에서 납치 살해기도 사건, 정보부장이었던 김형욱 파리 실종사건, 오치성 내무부장관 해임안 통과에 책임을 물어 공화당 총무이던 김성곤의원이 정보부에 끌려가 상징적 외모의 수염까지 뽑히는 봉변을 당했다는 사실로도 정보부, 방첩대, 보안사 등을 통한 박정희, 전두환정부에서의 언론사, 공기업, 사기업, 대학가 까지 끊임없는 사찰과 탄압역사가 희생을 통한 민주화 덕에 꼭 알아야 할 것이 역설적으로 점점 잊혀져 가고 있지않는가? 페북(펌) 박경환 님 https://www.facebook.com/groups/492527677960586/permalink/1127257954487552/ https://news.mobfeed.co.kr/detail?object_id=627c81b25e65e96ecd722769
plus68
12
1
2
■540
ys7310godqhr
25
2
13
■541
ys7310godqhr
16
4
6
이거할줄이냐개..ฅ^ω^ฅ˃̵͈̑ᴗ˂̵͈̑
lovekt4860
12
1
1
GIF
페북(펌) 황교익
plus68
6
0
2
고양이 무는버릇 고치는 꿀팁 귀여웤ㅋㅋㅋㅋㅋㅋ
animalplanet
111
26
7
Video
댕댕이의 유별난 취미ㅋㅋㅋㅋㅋㅋㅋ
animalplanet
92
18
4
Video
한국관광공사 인스타에 올라온 사진들
Voyou
24
29
3
귀여운데 섹시한 척 유혹하는 여친
animalplanet
99
19
7
Video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