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은 다 외롭다 / 김경희

사람은 다 외롭다 / 김경희



사람은 정작 외로워야

사람이다


깊은 심지를 들여다보는 것도

촛물이 촛농을 넘어

흘러내리는 것도

자세히 보아야 보인다


철저히 밑바닥까지 쓸어내리는 일은

고인 물처럼 썪지 않게 누워

햇빛을 받아야지

외로워야 사람이다


의중을 알 수 없는 것도

외로워야 그 내막을 알 수 있고

몸부림을 치고 벗어나려 하지만

수렁으로 더 빠져버리는

기분은 더 외로워야 가능하다


새삼스럽게

남은 건 아무것도 없는 빈 껍데기

육신의 감정인 것을

그리우면 그립다 말하고

열두 번 소가 되새김질하듯

역류성 식도염처럼

올라오는 그 무엇이 우리를

외롭게 한다


외로워야 사람이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