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째 풀리지 않은 미스테리 '저 고양이는 왜 뛰는거죠?'

2013년, 오리건에서 배우로 활동하는 제닌 씨는 검은 아기 고양이 한 마리를 입양했습니다. 녀석은 폴짝폴짝 뛰어다니며 제닌 씨를 따라다녔고, 그녀는 녀석에게 립프로그라는 이름을 지어주었습니다.


그리고 이 고양이는 자라서 인스타의 전설이 됩니다.

검은 고양이 립프로그는 뛰어난 운동 능력과 터프한 성격을 자랑합니다. 살아있는 쥐를 사냥해 제닌 씨를 경악하게 만드는 건 일상이었는데요.


그런데 이 터프한 고양이 립프로그도 무서워하는 천적이 있었으니, 바로 부엌 바닥입니다!


부엌 바닥이 천적이라니 무슨 말이냐고요? 말 그대로입니다. 립프로그는 부엌의 특정 부분을 지날 때마다 소스라치게 놀라며 폴짝 뛰어넘곤 했습니다.


제닌 씨는 립프로그를 위해 바닥 위에 수건을 깔아 주었으나, 녀석은 여전히 폴짝 뛰어넘었습니다.


그래서 제닌 씨는 자신의 가방을 놓아 립프로그가 옆으로 돌아가게 하려고 했으나, 녀석은 여전히 그 위를 뛰어넘었습니다.


빨래더미를 놓아도


애나벨 인형을 놓아도


그 자리에 사람이 앉아 있어도 립프로그는 모든 걸 뛰어넘었습니다.


제닌 씨는 부엌 바닥 위를 다양한 물건으로 덮기 시작했고, 이들의 기상천외한 도전은 인스타그램으로 시작해 방송까지 출연하며 더욱 유명해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립프로그가 명성을 얻은지 수년이 되었지만, 지금도 제닌 씨는 립프로그가 왜 부엌 바닥을 점프해서 지나는지 아직도 알 수 없다고 합니다.


그러자 네티즌들은 "고양이는 사람 눈에 보이지 않는 걸 보니까" "혹시 유령 아닐까" "립프로그에게 죽은 쥐의 혼령이 붙은 곳일 수도" 등의 유쾌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립프로그의 소식은 꼬리스토리가 1년 전에도 소개함과 동시에 영상으로 만들기도 했는데요. 아직도 그 미스테리가 밝혀지지 않았다고 하니 궁금증이 짙어져만 갑니다. 여러분은 립프로그가 왜 부엌을 뛰어넘는다고 생각하시나요?


출처: 인스타그@makinlikeshrimp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매일 귀여운 동물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꼬리가 흔들릴 때까지, 꼬리스토리!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