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카니 구매한 후기

요즘 입이 심심해서

이것저것 알아보다가


차카니가 갑자기 떠올라서

몇개를 주문할까 고민하던 중에


1개 배송은 말도 안되고


2개도 뭐.. 같은 이유..


5개면 1000원,

배 보다 배꼽이 더 크다고

택배비가 더 나오겠다싶어


한 10개만 주문할까하다가


택배비 2000원이나

차카니 2000원치나

이럴거면 집 근처 문방구가서 불량식품 쓸어오는게 

낫겠다싶더라


그렇게 기적의 계산법으로

합리적인 소비를 하려다보니




100개를 샀다.




저 무리에

나도 있어야 될거같은 기분이든다

별로 안 친해지고 싶은 비주얼인데..;




그동안 차카니가 맛이 변했다는 소리를

몇 번 들은적 있는거 같아서

직접 확인해보고 싶은 마음에

차카니를 주문한것도 있다


요즘 차카니는

18g 짜리랑 40g 짜리 2종류로 나오는데


짧은거 여러개 들어있는게 40g 짜리고

긴거 4개 들어있는게 18g 짜리

난 최대한 옛날 모습 그대로 먹고 싶어서

18g짜리로 시킴


아직 먹어보기 전인데


뭔가 색깔부터가 달라진거 같지 않니



원래 이 색이였나?

좀 많이 연해진거 같은데

아닌가


유통기한은 넉넉하네


딴말인데 옛날엔 3개였고

더 굵었어, 그리고 더 붉었음



길이는 약 8.5cm


이건 그냥 재봤다




난 아무말 안했다


친숙한듯 친숙하지 않은 비주얼이랄까

왜이렇게 핼쑥해졌니



따지고보면

개수가 늘고 굵기가 얇아졌으며

가격은 2배 올랐다

18g = 200원 / 40g = 500원


그렇게 한개씩 까먹기 시작했는데

솔직히 맛 변한건 난 잘 모르겠다

예전이나 지금이나 일단 엄청 짜

그 특유의 차카니 짠맛


그 자리에서 1개~2개 까먹기 딱 좋은...

그 이상은 불량식품 먹다가

진짜 내 몸이 불량해지는걸 느낌

특히 자기 전에 몇 개 주워먹고 잠들면



제일 먼저 물을 찾게된다


그럼 이제 다시 돌아와

근본적인 [입이 심심하다]는 이유는

해결이 됐는데


이제 99개 남았다.




그래서 나름 부지런하게 먹었다

진짜 그냥 입 심심하면 먹으려고 산거니까



심심할때 마다 먹었어


개인적으로 볼 일 있을 땐

가방에도 몇 개 싸서 넣어다니고


드라마 보면서도 먹고 


보검아 좀 먹어보렴

왜 먹질 못하니


민재야 너도 한입해라


일하면서 먹을것도 챙겨가고



차에 놔둘거 몇 개 챙기고



차카니 건배



새벽에 잠깐 나와서

이야기하다가 한 개 까먹고


GIF

뭐 하면서 먹고



GIF

이래서 먹고



GIF

저래서 먹고



GIF

이렇게 먹고



GIF

저렇게 먹고



GIF

이거 하면서 먹고


GIF

저거 하면서 먹고



안 줄어든다




미쳤냐고




얘 눈이 이상해


우린 그런 말을 자주한다


"~ 쌓아두고 먹고 싶다"


진짜 쌓아놓고 먹어봐라




아 잠깐만 나 토할거같아


출처: 쭉빵카페/되로 주고 말보로 받는다



모얔ㅋㅋㅋ개오랜만

차카니 존맛이였는데

저거 시가처럼 물어야 찐임 ㅇㄱㄹㅇ

이 글 보니까 갑자기 차카니 개땡기네ㅠ

나도 한 10개만 주쇼!

세상의 모든 흥미돋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