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30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뉴스 큐레이션 류효상의 조간브리핑]

2020년 12월 30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이 ‘검찰개혁’의 시작으로 검찰 조직 축소 방안을 우선 검토 중입니다. 민주당은 수사권 이관과 함께 수사 검사들을 국가수사청으로 보내고 검찰에는 기소권과 공판검사만 남겨 ‘공소청’으로 축소하는 방안까지 언급했습니다.

검찰 총장 말고 공소 청장으로 부르는 겁니까? 입에 착 붙네~


2. 국민의힘 지지도가 심상치 않습니다. 최근 정당지지도 여론조사에서 국민의힘이 민주당을 앞지르더니 그 격차를 계속 벌여나가고 있습니다. 민주당의 독주에 가려져 성과를 거둔 것이 거의 없는데도 승승장구하고 있는 것입니다.

땡깡과 발목잡기에 부화뇌동하는 언론의 환상 조합... 한국형 보수정치~


3. 부산시장 보궐선거를 앞두고 국민의힘 예비후보 등록이 줄을 잇고 있습니다. 부산시장 선거에서 야권이 우세하다는 여론조사가 속출하자 현역 의원들까지 선거전에 가세하고 나서면서 부산시당이 엄정중립을 경고하고 나섰습니다.

벌써 다 이긴 거다 이거지? 그러다 한 방에 훅 간다는 걸 모르는군...


4. 유기홍 의원이 "국민의힘이 반성은 하지 않고 고소를 남발하는 것을 보니 국민의힘인지 고소의힘인지 분간이 안 간다"고 비판했습니다. 유 의원은 또 "아무래도 검찰을 믿고 저러는 것이 검찰의힘 같기도 하다"고 말했습니다.

요즘 살 맛나는 세상 만난 듯 하지만, 자기 손에 쥔 건 하나도 없지 아마~


5. 홍정욱 전 의원이 "내 개성과 역량이 시대정신에 부합하면 직접 나서고, 그렇지 못하면 이에 적합한 리더를 선별해 일을 맡겨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내년 4월 보궐선거를 앞두고 나온 메시지인 탓에 여러 해석이 뒤따르고 있습니다.

뭔 X소리인지 알아듣게 말을 해야지... 비 맞은 스님도 아니고 뭐니~


6. 정대화 상지대 총장은 정경심 교수의 1심 판결에 대해 "판사 한 명 혹은 세 명이 내리는 결정이 진실이라고 믿고 반드시 따라야 할 이유가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나는 재판의 독립성이 침해되어야 한다는 생각"이라고 밝혔습니다.

어떤 판사를 만나느냐에 따라 판결이 다르다면 그건 ‘로또’ 맞네요~


7. 법무부가 '민생'에 방점을 찍은 2021년 신년 특별사면 대상자가 3024명이라고 발표했습니다. 법무부는 민생사면이라는 이번 사면의 취지를 고려해 처음부터 정치인이나 선거사범은 대상에서 제외했다고 강조했습니다.

민생사면이라고 해서 파렴치범, 음주 운전자는 없었으면 합니다만...


8. 지방자치단체들이 권익위의 중단 권고에도 퇴직 공무원에게 해외여행이나 황금열쇠 등의 선물을 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전국 지자체 243곳 중 제주와 강원 속초 등 9곳을 뺀 234곳이 관행을 이어 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다음은 자기 차례라고 생각하니 절대 못 끊지... 자기 돈이면 하겠냐고~


9. 국가정보원의 대선개입 사건 재판에서 증인으로 출석해 허위증언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국정원 직원에게 무죄가 확정됐습니다. 해당 직원은 2012년 댓글 공작 중 들통이나 오피스텔 ‘셀프 감금’을 벌였던 인물입니다.

좋은 대학 나와 국정원 직원이 돼서 댓글이나 달고... 무죄 받아 좋겠네~


10. 갑질 의혹을 받던 도경환 전 주말레이시아 대사가 정직 3개월 처분이 부당하다며 낸 소송을 법원이 받아들였습니다. 법원은 징계 사유를 인정하면서도 대통령도 재가한 이번 사건의 징계가 재량권을 일탈·남용했다고 판단했습니다.

징계 사유가 인정되고 대통령이 재가해도... 역시 사법부가 왕입니다요~


11. 징역 12년을 선고받고 지난 12일 만기 출소한 조두순의 자택 앞에는 여전히 수십 명의 경찰이 순환 근무를 진행 중이다. 출소 이후 거의 외출을 하지 않고 있지만, 경찰은 당분간 초소 근무 병력을 유지하겠다는 입장입니다.

이것도 셀프 감금 중에 하나? 여럿 고생 시키지 말고 교도소에 있지 그랬어~


12. 코로나19 환자들 중 일부가 완치 후에도 수개월째 후각 이상으로 고통스러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들은 커피나 수돗물, 샴푸 등에서 생선 썩는 냄새나 유황·휘발유에서 나는 악취가 난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마스크 안 쓰면 미세먼지 들어가고 썩은 내도 맡아야 한답니다~


13. 설민석 씨가 논문 표절을 인정하고 ‘벌거벗은 세계사'와 ‘선을 넘는 녀석들’에서 하차했습니다. 설민석은 “석사 논문 표절 사태로 많은 분들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변명의 여지가 없는 내 과오"라고 밝혔습니다.

역사가 어려울 필요는 없지만, 역사가 가십거리 쑈는 아니라는 거~


정청래 비서관 출신 마포구의원, 파티룸서 '집합금지' 위반.

식약처, 일반 식품에도 '기능성' 표시 가능, 표시제 도입.

배달앱으로 2만 원 이상 4번 시켜 먹으면 1만 원 환급.

문 대통령, 모더나 CEO와 통화 2천만 명분 백신 확보.


절대 어제를 후회하지 마라. 인생은 오늘의 나 안에 있고 내일은 스스로 만드는 것이다.

- 론 허바드 -


후회는 미련만 남는다고 하지요.

후회보다는 반성으로 내일을 바꿔 나가면 됩니다.

어제와 다른 오늘이 오늘보다 더 나은 내일을 약속한다고 믿습니다.

오늘이 건강해야 내일 또 우리는 함께 할 수 있습니다.

건강하세요.


[류효상의 조간브리핑]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1월 6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3
0
2
1월 5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8
0
1
1월 26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8
0
2
1월 27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7
0
3
1월 13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10
1
2
1월 2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4
0
1
1월 1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3
0
1
1월 25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5
0
1
12월 3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2
0
2
1월 1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6
0
1
1월 1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3
0
0
1월 7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5
0
1
1월 20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6
0
1
펌) 깨어있는대구시민들
plus68
3
0
1
1월 2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5
0
1
1월 14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2
0
1
'2021년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에 대하여
anijunkyu
4
0
4
✅이종락 화백님
plus68
3
0
1
(펌)트윗
plus68
8
2
4
"부끄럼 없다"던 '조선'·'동아'... 백년만에 밝혀진 거짓말 #족벌_두_신문_이야기 #동아일보 #친일 #조선일보 http://star.ohmynews.com/NWS_Web/OhmyStar/at_pg_m.aspx?CNTN_CD=A0002706967
plus68
4
1
1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