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들바람

미치도록 사뭇혀 끌릴때 하지만 아니라고 할때 할 말이 딱히 없다 그저 애만 태우다 만다 미쳐가는 그리움으로 그래서 지나간다 스쳐가는 바람처럼 유난히 그 바람이 거칠다 photo 2014.05 용마산 copyright ⓒ by 이수연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쌓이는 낙엽처럼 소소한 일상으로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