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든물어보살] 호주영주권자 아내와 한국에 살고싶은 남편

물어보살에 방문한 6개월차 신혼부부

호주 영주권자인 아내가 이민 가고싶어서

남편을 설득하고 싶다는 게 고민이었음

한국에서 일하다가 적성에 너무 안맞아서

해외에서 살아보고 싶어서 호주로 떠남

호주에서 공부하던 중에

영주권 자격이 생겨서 한번 해볼까? 하고

신청했는데 운좋게 영주권을 받게 됨

근데 그 영주권이 내년에 만료여서 고민하는 거였음

호주에서 거의 6년을 살다 왔는데

한국에 오니까 그 여유로웠던 삶이

너무 그립다고 함

남편도 영어가 어느 정도 되기는 함

하지만 그 정도로는 당장 취직이 어렵고

(남편 직업이 로봇 엔지니어)

전문 용어를 더 공부해야 하는 상황임

원래는 결혼하고 이민을 가려고 했는데

막상 결혼하고 지내다 보니까 경제적인 부담이 커서

고민이 많이 된다고 함

어쨌든 이민을 가면 당장은 아내 혼자 벌어야해서

모든 지출을 감당할 수 있을지 걱정이라고 함...

아내분 너무 해맑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당장 살 집도 없잖아! 했는데

한국에도 집이 없다고 하시는겈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귀여웠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내가 이민가고 싶은 이유는

워라밸이랑 높은 연봉때문임

나도 이정도면 당장 이민감

근데 두배 가까이 차이났던건

야간근무만 해서 높았던거라고 함

지금 간다고 해서 수입이 늘어나는게 아니라

외벌이가 되는 거라 수입이 줄어듦

사실 남편이 이민가서 언제 취직될 지 모른다는 점이

리스크가 제일 큰듯..

게다가 남편은 한국에서 경력이 꽤 쌓인 상황..

11년차에 과장 직책까지 달았음,,,

남편도 호주 워홀을 갔었는데

호주의 일상이 너무 무료했었다고 함

진짜 이건 성향 차이인 것 같음..

여유로운 삶이 좋은 아내와

시끌벅적한 삶이 좋은 남편,,,

두 분이서 얘기 많이 해보고

함께 행복할 수 있는 선택을 꼭 하셨으면,,,,




둘의 입장이 다 이해됨

아내는 호주 가고 싶었던 차에 영주권은 만료되어 가고..

남편은 경제적인 부분이 걱정되고 경력 등등이 아쉽고,,

좋은 방향이 있었으면,,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