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 부는 날의 어느 것 하나 / 박소향

바람 부는 날의 어느 것 하나 / 박소향



굴곡진 시간 사이로 바람이 샌다

평범한 것 중

지극히 평범한 것 중에 들지 못했던

그 시간 사이로 바람의 때가 묻어난다


어디쯤에서 버렸는지

어디쯤에서 잃어 버렸는지

도무지 알 수 없는 자아 한 쪽

비어있는 한 구석이 오늘따라

이리도 시리다


눈물로 커 가는 나이테

하얗게 늘어난 머리카락 수만큼

가슴의 껍질도 두꺼워 지고

사랑도 때로 구멍이 뚫려

숭숭 바람이 새더라


그래도

죽어라 사랑한다는 그 말에

푹죽 처럼 터지는 설레임 있어

가을 한 철 고이 익은 열망

꽃씨처럼 거둔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