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조남관 "박범계 장관 수사지휘 겸허히 수용..대검 부장회의 개최" 또 꼼수 쓰네 고검장들을 참여시켜 대검부장들을 눌러서 기소를 못하게 하려는 수작이다.. 수사지휘 지적을 겸허히 수용? 검찰에 남아서 썩녈이 뒷치닥거리를 더 할게 있어서 그러는 것이라고 본다. https://news.v.daum.net/v/20210318103027170
plus68
4
0
0
찬성한다. 설사 법리적으로 무리수일지라도, 훗날 헌재서 위헌 판정받는 한이 있더라도 그땐 그때고 지금은 정권의 의지를 증명해야한다. LH는 내 집 마련 부동산 문제라는 교육과 함께 우리 국민 양대 역린 중 하나를 건드린 문제라 정권의 명운을 걸고,보궐 선거에 미치는 영향 등 유불리 계산 따위 하지 말고 발본색원하고 강력 대처해야 한다. 국민들도 안다. LH문제의 본질은 여태 청산되지 않은 '적폐'임을. 정 총리 발언에 이어 변 장관 워딩까지 보면 청와대 의중 또한 틀림없다. 제대로 들어엎어 유사 사례들까지 전수조사 확대해 확실하게 처리해야 한다.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1030916474597111
plus68
3
1
2
▶▶대검, '한명숙 불법 정치자금' 수사팀 거짓 증언 강요 의혹 무혐의 김경준 BBK사건 과 "한명숙 전-총리"사건의 공통점들 하루는 김기동이 저를 소환해 (김기동은 사건 종결전후로, 저를 계속 소환했습니다) 그의 검사실에 갔는데, 한명숙 전-총리를 자기가 수사한다고 자랑하면서, 한 총리를 자기가 구속시킨다고 하던 일이 기억나네요. https://news.v.daum.net/v/20210306175025877
plus68
5
0
2
[민중의소리] 국민의힘 “문 대통령, 정세균 이하 내각 총사퇴시켜라” ‘총사퇴’라는 단어를 참 쉽게 쓰네요. 너희들부터 해체시키고 싶어! 국짐짝 정말 욕도 아깝다. 국가와 국민을 위해 하는일은 1도 없고 지들 빼앗긴 기득권 권력 되찾기에만 혈안 정책협조는 커녕 맨날 발목잡기 물어뜯기에 바쁜 너희들이 사라져야 이나라가 정상화 될거다 ㅉㅉ ✅문프는 역대 대통령중 레전드 oecd 경제성장률 세계1위최초 코로나 방역 세계 1위 무디스국가신용1등급(미ㆍ중ㆍ일.제침) G7초청국 최초 세계 국가브랜드어워즈1위 3050클럽진입 최초 코스피3000이상 최초 군사위성 발사 최초 국방비 50조원달성 최초 국방력순위 세계6위 최초 원화의 위상이 기축통화인 달러보다 상승최초 GDP 세계7위최초 언론자유지수 역대최대 외환보유액 역대 최다최초 국가부도위험 최저최초 경상수지 흑자 역대3번째 수치 https://www.vop.co.kr/A00001554915.html
plus68
5
0
1
✅김상수 검찰이 자체 개혁을 하겠다고 없앤다던 검사장급 검사 전용차, 여전히 ‘운행 중’이다. 오늘 TV 뉴스를 보니 검사장들이 하나같이 전용 승용차로 검찰청 회의에 나타났다. 검찰이 자체 개혁안으로 발표했던 ‘검사장급 검사들에 대한 전용차량 제공 폐지’ 방침을 준수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난 것
plus68
5
0
1
서울시 직원들이 사건의 진상을 밝혔다.... 김재련 변호사가 그간 허위 주장을 했나 박원순 전 서울시장과 여비서 사이 있었던 일에 대해 김재련 변호사는 대중에게 얼마나 정확한 내용을 전했을까요. 김재련 변호사의 애초 주장과는 상반된 증인들이 잇따라 나오고 있습니다. http://repoact.com/bbs/board.php?bo_table=free&wr_id=229&fbclid=IwAR0ElWZFAD_K8D0V99HbtcjfS92yOK2uSDWjpr9PFfLD9cVdBnbCN7-Sc08
plus68
1
0
0
안철수 "서울시장 당선 후 국민의힘과 합당하겠다" vs 안철수 “한국당과 손잡는 것 절대 안돼, 정치 그만두는게 나아” 흐흐. 안철수에게 '절대'란.
plus68
2
0
2
✅박건웅 화백님만평-Y서방파
plus68
3
0
1
▶▶괴롭힘에 흥국생명 떠났던 김유리..눈물의 인터뷰 재조명 <흫국생명은 양아치 자매를 퇴출시켜라 > https://sports.v.daum.net/v/20210218090129786
plus68
4
0
1
✅박주민의원
plus68
6
1
1
▶▶"경비원 X자식아 또 맞아 볼래"…'갑질' 입주민 법정구속 오피스텔 35세 입주여성이 주차장 개폐기가 열리지 않는다며 74세 경비원을 휴대전화로 이마를 내리찍고 소화기로 어깨와 엉덩이를 때리고 허벅지를 여러 차례 발로 걷어찼다. 며칠 뒤에도 "또 맞아 볼래 이 자식아"하며 걷어찼다. 징역1년 법정구속됐지만 세상이 점점 말세다 http://yna.kr/AKR20210219101500065?input=kks
plus68
5
0
1
'초라한 마지막 1년'…文대통령은 끝까지 다를까 ▶▶연합통신의 '초라한 마지막 1년' 제목이 매우 거슬린다. 역대 대통령 중 임기말년 40% 웃도는 지지율 유지한 대통령이 어디 있었는가. 개인과 친인척 비리도 없고 코로나시대 경제와 방역도 세계를 선도한다. 폭망하라고 고사지내는 국민의심과 언레기 수구 분열선동 세력 방해만 없다면 명예롭게 퇴임할 것이다. http://yna.kr/AKR20210309065800001?input=kks
plus68
8
1
4
▶▶LH직원 잇단 사망에도 여론 싸늘..도넘는 비난·조롱도 애초에 비난,조롱 받을 일을 안했으면 죽을 일도 없다. 안알려져서 그렇지 약탈적 개발 때문에 죽은 사람들도 있다. 기레기가 쉴드 칠 일이 아니다. 어찌되었건 LH 직원의 잇단 자살 소식은 마음이 좋지 않지만 이런것을 보면 LH 직원들은 비공개 정보를 이용해 투기를 하는 것이 일상이었나 보다. 솔직한 심정은 죽은자에 대한 동정 보다는 얼마나 해먹었으면 자살을 했을까?란 생각밖엔 안든다. 죽지말고 지금이라도 자수하고 대가 치르고 새롭게 살길 바란다. https://news.v.daum.net/v/20210313143013538?x_trkm=t
plus68
6
0
2
▶▶'시신 유기 실형' 의사 "면허 살려달라"…권익위 청구 기각 "지난 2012년 자신이 투여한 약물이 과다해 여성이 숨지자 시신을 한강공원에 유기했던 의사 김모 씨." 의사 면허를 돌려달라고? 의협은 이런 자를 보호하자는 건가? https://mnews.jtbc.joins.com/News/Article.aspx?news_id=NB11993873
plus68
8
1
2
생각할수록 한동훈 이 작자 정말 간악하기가 이를데 없는 작자 아닌가 유시민작가를 함정에 몰아넣으려고 이동재와 수차례나 모의해놓고 일말의 양심이라도 있다면 미안해서라도 이따위 고발같은 건 생각도 못했을 것이다 인성도 인간의 도리도 찾아볼 수 없는 전형적인 인간 말종의 모습이다 https://m.nocutnews.co.kr/news/5512644
plus68
7
0
2
"9억 아파트 한 번 보여준 게 다인데 800만원 달랍니다" ▶쥐 닭때 정해진 걸 왜 현정부 탓하냐? 내부정보를 이용한 개발투기가 갑가지 하늘에서 뚝 떨어진, 문재인 정부에서만 일어난 일인 것처럼 호들갑스런 기레기들.. 니들 사주일가들도 다 그렇게 부를 축척한거야. 이번 정부에서는 잘못된 길을 바로잡는 과정인거고!! https://news.v.daum.net/v/20210307171306411?x_trkm=t
plus68
4
0
3
"국회의원 전수조사하자" "싫어" "그럼 특검은 어때?" "싫어" 그러시겠지. 그러실 수 밖에..
plus68
2
0
2
단순한 학폭이 아니다. 영구제명 시켜라. ▶▶“추가 폭로 나올 것” 이재영·이다영 자매 학창 시절 지켜본 체육교사의 말입니다. 이재영·이다영 자매 모교에서 근무했던 체육교사의 말 “괴롭힘 때문에 그만둔 선수들 많아” https://m.wikitree.co.kr/articles/619947
plus68
6
0
1
[단독] '평창 쇼트트랙 금' 임효준, 중국 귀화..어제 중국으로 출국 어이가 없네.... 임효준은 2년 전 대표팀 훈련 도중 남자 후배 A씨의 바지를 잡아당겨 신체 부위를 드러나게 한 혐의로 기소됐고, 1심에서 벌금 300만 원을 받았지만 지난해 말 2심에서 무죄를 받아 현재 대법원 판결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https://sports.v.daum.net/v/20210306143413710
plus68
3
0
1
✅송요훈 기자 세상은 넓고 고수들은 많다. 겸손해져야겠다. 덧. 윤석열은 대로에서 난동을 부려 구경꾼 불러 모으는 삐끼일 뿐이고, 4월의 보선이 끝나면 홍(준표 아닌 다른 홍) 모씨가 슬슬 몸을 풀며 마운드에 오를 준비를 하지 않을까 한다.
plus68
6
0
2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