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브유의 입국금지에 관하여

얼마전에 있었던 일이다. 한창 언론에서 스티브유에 대해 떠들썩 했을 당시에 이야기다. 틀리건 맞건간에 사람은 타인의 의견을 대할 때 신중히 끝까지 들어보고 정중하고 다른 생각을 존중하되 자신의 소신있는 의견을 표현할 수 있는 나름의 자유가 있지 않겠나? 그게 안되면 개돼지 짐승이나 다름 없는거 아닌가. 어디가서 정치발언을 함부로 쳐하지 말라는 이야기도 이젠 지겹다. 어차피 사람은 정치성향에 따라서 자신의 삶의 형태가 결정이 되기도 하고 또 다른 의견을 가질 수도 있기도 하고 남의 다른 생각을 들어봄으로써 새로 배워나가기도 하는거라 생각한다.


유승준형이 자신이 직접 게재한 유튜브동영상이 이슈가 되었고 뉴스에선 이를 내보냈었다. 언뜻 보기에 굉장히 감정에 호소하며 감성팔이 하는 것 같아 보이고 내가 봐도 뭔가 불안정하고 이야기가 잘 정리가 안되고 중구남방이었던걸로 기억이 되는 것이 사실이다. JTBC였나....YTN이었나... 기억은 잘 안나는데.


잠을 자려고 하다가 잠이 안와서 호기심에 직접 보고싶어서 승준이형의 채널에 직접 들어갔다. 영상을 거의 다 보고 난 후에 내가 느낀 것은... 언론보도가 좀 왜곡될 수는 있다지만 한국주류언론은 정말정말 언론왜곡이 심각하다는 것을 느꼈다. 뭐 언제는 안그랬겠냐만은 자신의 입맛에 맞게 자신들의 이익에 맞게 악마의 편집을 하고 사람하나 매장시키는 실력하나는 끝내주는 것 같다. 승준이형이 말하고자 하는 바는 언론에서 보도한 내용과는 완전히 다른 내용이었다. 물론 처음으로 봤던 승준이형의 영상내용에서도 개인적으로 난 기독교적인 혹은 종교적인 관점에 입각해 이야기를 하는 것에 대한 부분은 조금 거부감이 없잖아 있었지만 뭐 기독교신자인 승준이형 입장에서는 당연한거 아닌가. 그리고 좀 감정적으로 많이 격해졌다는 부분이 많이 아쉬웠다. 격해진 감정 때문에 승준이형의 의견이 잘 전달되지 못한 부분도 있고 또한 승준이형이 의도적으로 병역을 기피하려고 했다는 것에도 동의를 하는 바이며 이 부분은 잘못은 있다 생각한다. 맹목적으로 승준이형을 찬양하는 것도 아니며 잘못한 것은 분명 짚고 넘어가야 하고 하지만 한 국가가 개인에게 너무 과하지않나 싶었다. 싸이는 군대를 두 번 다녀온것에 비해 승준이형은 안간거 그리고 엠씨몽역시 병역기피문제에 휩쌓여서 욕을 많이 먹기도 했다. 뭐 그럴수 있지. 욕 당연히 먹을 수 있지. 징병제인 대한민국에서 그런 행동이 당연 잘못된 행동일 수도 있다. 하지만 시간이 가면 갈수록 너무나도 심각해져가는 비난과 화살은 정도가 점점 지나치고 특히 정치권에서는 너무 맹목적이며 대중들이 주목하고 영향력이 큰 사람하나를 심하게 마녀사냥을 한다고 느껴졌으며 또한 유승준이 입대를 하기로 약속한 것에 대해 2명의 보증인이 있었는데 그 사람들에게 사기를 쳤다는둥 유승준이 대한민국으로 들어오려고 하는건 연예인을 또 해서 돈을 벌어먹으려고 한다는둥.....


한참 듣고 댓글을 보던 중에 맹목적으로 까는 글들이 보이길래 나도 거기에 맞대응해서 댓글을 소신있게 달았다.


군필자들 대부분이 유승준의 입국금지를 전부다 거부한다고 써있는 댓글에 나는 군필자인데 입국금지법안에 찬성을 한다고... 10년이면 많이 했고 또 분단국가이면서 징병제인 이 나라 역시 징병제인 것이 자랑은 아닌것같다고... 굉장히 공들이고 정성들여서 써놓았는데...


몇초후 답글이 달려서 들어가보니 어떤 사람이 대한민국의 군기강을 문란하게 하며 나를 마치 해서는 안될 말을 지껄이는 무개념 국가의 안보를 위협하는 매국노로 글을 써놓았다. 그래서 그것에 대해 또다시 반박글을 썼는데 또 지워져버렸다. 가만히 보니 대부분의 글들은 유승준형을 응원하거나 찬양하는 글인데 어느 딱 어느 일정 특정한 구간만 그렇게 승준이형을 욕하는 댓글들이 마구마구 달려있었다. 댓글조작집단이란 생각이 들어 그 곳에도 승준이형을 옹호하는 글을 써보았더니 역시 실시간을 댓글이 모두 지워진다.


또한 답글이 아닌 직접 댓글을 달았는데 거기에는 패드립 즉 이유도 없이 부모욕을 들먹이며 댓글을 써놓았다.


몇 개 댓글을 더 달았는데 결국 최대한 심사숙고해서 올린 글들이 모두 지워져버리고 심지어 느닷없이 접속이 안되버리는 현상이 일어나고 만다. 그냥 단순히 오류로 꺼져버리는 수준이 아닌 아얘 폰자체가 먹통이 되어버렸다. 한 10분동안 계속 그렇게 먹통이다가 꺼져버렸다.


사람이 의견이 다를 순 있으나 내가 봤을 때 이건 어떠한 특정 목적을 가진 댓글부대가 활동하는 것이 분명하며 또한 그 댓글에 의해 세뇌되거나 선동당하여 실제로 어떤 한 특정대상을 매장하고 매도하는 국민들이 상당히 많을 것이란 예측을 조심스레 해본다. 이러한 행태는 참으로 부당하다고 생각한다.

믿지않는다. 아무것도.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유승준 해명영상
yamaggasem
5
2
10
빙글도 문제가 있다.
yamaggasem
0
1
16
plus68
15
12
1
plus68
24
23
1
숫자로 보는 인간관계 불변의 법칙
ceg122
77
87
0
동굴 밖의 사람들 👣
BasemenKS
29
18
8
건강한 가정의 9가지 특징
allgoodis
6
2
0
[생활영어] 시간 좀 때우자.
miso24391
7
2
1
움짤) 스압) 나약하면 죽던 시절.gif
n0shelter
33
11
1
GIF
내 사람이 아니다 싶으면 과감하게 끊어버려라.
ceg122
101
50
2
국세환급금 통지서 재발급 받는 방법 - 1분 조회 가능
emona89
5
2
0
예쁘다고 난리났던 태연 한복.jpg
GomaGom
46
17
4
퍼오는 귀신썰) 톡방에서 가져온 이야기 모음.jpg
ofmonsters
95
7
5
토마토 계란밥 해주는 형.....gif
pppp123504
67
10
6
GIF
살찐 사람들이 습관적으로 많이 하는 자세 BEST 3
bookbanggu
80
121
1
후방주의) 성인이 되는 법
n0shelter
43
13
0
[생활영어] 채소를 더 많이 먹도록 해.
miso24391
5
4
0
짤줍아님(X)자랑임(O).2020
goodmorningman
232
9
43
안녕하세요.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 입니다 :) 여러분은 슬기로운 회사 생활을 잘 하고 계신가요? 비롯 회사 생활이 아니더라도 어떤 일을 할 때에 열심히 하지 않아도 주목받는 사람들이 있어요. 반면, 매사 열심인데 인정받지 못해 답답한 이들도 있겠죠. 마치 건물의 가스나 화재 시설을 점검하듯 나 자신도 점검하는 시간이 필요한 건 아닐까요? 어디서부터 잘못된 건지 지금 하고 있는 것은 잠시 내려놓고, 책을 통해 지금 놓인 상황을 점검하는 시간을 갖는 건 어떨까요? 삶의 방향을 고민하는 직장인들에게 고민을 함께 나누고 공감해주는 책 왜 힘들지? 취직했는데 원지수 지음 | 인디고 펴냄 > https://bit.ly/2WQYyDL 직장생활이 나에게 어떤 영향을 줄까? 나를 위해 일하는 방법을 깨닫게 되는 책 직장내공 송창현 지음 | 가나출판사 펴냄 > https://bit.ly/2WmsbO7 나답게 살기 위한 움직임이 필요할 때 가치를 찾아가는 여정을 함께해주는 책 스몰 스테퍼 박요철 지음 | 천그루숲 펴냄 > https://bit.ly/35T0zDy 워라밸은 그저 저녁이 있는 삶을 말할까? 일과 삶의 균형을 맞춰가는 방법을 알려주는 책 나를 나로 리셋하라 이경윤 지음 | 북네스트 펴냄 > https://bit.ly/2Z0Sds5 조직에서 지혜로운 결정을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새로운 안목으로 내면의 나를 단단하게 해주는 책 지능의 함정 데이비드 롭슨 지음 | 김영사 펴냄 > https://bit.ly/2WLzLkq 플라이북 앱 바로가기 > https://bit.ly/2SXBD8p
FLYBOOK
7
10
1
뇌를 깨우는 4가지 좋은습관
allgoodis
6
5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