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비앙스키, 스완지로 이적

아스날의 골키퍼 파비앙스키가 스완지로 이적했습니다. 6월 말 아스날과의 계약이 끝나기 때문에 이적료 없이 자유계약으로 진행되었습니다. 파비앙스키는 인터뷰에서 "내가 스완지로 온 이유는 넘버 원 골키퍼가 되기 위해서다"라고 밝혔습니다. 현재 스완지의 주전 키퍼는 미셸 봄인데요. 봄은 리버풀과의 링크가 나고 있습니다. 로저스 감독이 미뇰레의 백업 키퍼로 낙점해 영입을 검토중이라고 하는군요.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