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6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 2021/04/06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


1. 김종인 위원장이 높은 사전투표율을 두고 "정부에 대한 분노 표시라는 것을 정부는 명심해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여당의 계속된 의혹 제기에는 "대한민국 유권자가 그런 것에 속을 정도로 바보가 아니다"고 강조했습니다.

당선만 되면 다 될 거 같지? 넉살 좋게 버티다 폭망하는 꼴 많이 봤다~


2. 오세훈 후보의 내곡동 땅 측량 현장 방문 여부를 두고 반박에 재반박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 후보를 목격했다는 생태탕집 주인 아들은 “어머님의 증언을 거짓말이라고 몰아가는 국민의힘과 오 후보에 분노를 느낀다"고 말했습니다.

나중에 들통나면 “제가 기억 앞에 겸손해야 한다고 했지요”라고 할 판...


3. 박형준 후보의 엘시티 특혜 의혹과 관련해 박 후보 아들과 딸이 매입한 두 채는 엘시티 고위 관계자가 따로 빼둔 매물이라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청약 첫날 우연히 만난 중개인에게 구입했다는 박 후보 주장이 거짓이라는 주장입니다.

숨 쉬는 거 말고는 다 거짓말이라더니... 혹시 숨은 쉬나 몰라~


4. 안철수 대표가 “그간 오세훈 후보의 당선을 위해 뛰면서 거듭 느끼고 확인한 것은 이 정권의 폭주를 그대로 둬서는 대한민국의 미래가 없다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안 대표는 그러면서 오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오세훈이랑 같이 다니다 보니 진짜 어울리는 사람 두고 그동안 뭐 했나 싶지?


5. 정의당이 이번 재보선에서 민주당 후보들을 돕지 않겠다는 뜻을 재차 분명히 했습니다. 여영국 정의당 대표는 "박영선 후보가 인터뷰를 통해 심상정 의원 같은 분이 도와줬으면 좋겠다고 했다"며 "염치가 있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원래 덕 본건 기억 안 나고 섭섭한 것만 기억 나는 법... 그게 염치없는 거지~


6. 자유민주당 정규재 후보는 “박형준 후보를 찍으면 사표가 된다. 진짜 보수 후보를 찍어달라"고 호소했습니다. 정 후보는 “박 후보는 사익만을 추구하는 기회주의자로 당선된다면 공수처의 표적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에 기회주의자는 맞고, 뒤에 공수처의 표적이 아니라 수사 대상~


7. 러시아 출신의 박노자 교수가 오세훈 후보 유세 트럭에 올라 발언한 2030세대를 향해 “본래 극우”라고 지칭해 논란입니다. 박 교수는 이들이 실망한 ‘문 지지자’라기보다는 본래 극우 쪽에 섰던 분들인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조선일보 인턴 기자가 분노한 청년으로 탈바꿈도 하고 그랬더만 머...


8.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장모와 자녀들이 경기도 양평의 임야 수천평을 사들인 뒤 아파트 시행사업으로 거액의 수익을 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과정에 농사를 짓지도 않으면서 농지 수백평을 사들였다는 의혹도 나왔습니다.

장모를 잘 둔 건지, 장모가 발목을 잡는 건지... 이걸 부러워해야 하나?


9.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정치 참여는 검찰 중립 모순이라는 현직 검사의 비판에 반박 댓글이 달리며 논쟁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댓글을 단 검사들은 “윤 전 총장을 사실상 정치권으로 내몬 것은 현 정권 아니냐”머 윤 총장을 옹호했습니다.

역대 정치 검사들은 알아서 긴 게 아니고 정권이 만든 거였구나... 몰랐네~


10. 정부합동 특별수사본부가 처음으로 LH 직원의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등 수사에 속도를 높이고 있습니다. 합수본은 3기 신도시 투기 의혹의 기존 고발 사건 외에도 추가 범죄 혐의를 발견해 수십 명을 수사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공직자뿐만 아니라 빨대 기레기들도 잘 들여다 봤으면 좋겠어요~


11. 백신으로 영국의 일상이 돌아왔다는 조선일보 기사에 영국 현지 교수가 일침을 놓았습니다. 서식스 대학교 케빈 교수는 "조선일보가 영국의 삶이 돌아왔다고 보도했다. 나는 영국보다 한국이 낫다"며 조선일보 기사를 공유했습니다.

집에서 세는 바가지 밖에서는 안 새겠냐마는... 쪽팔리게 이게 뭐니~


12. 한복이 중국 전통의상이라는 억지 주장에 분노한 미국의 한인 고교생들이 '한복의 날' 제정을 이끌어 냈습니다. 청소년 단체 재미차세대협의회는 뉴저지주 테너플라이가 매년 10월 21일을 한복의 날로 선포키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것저것 전부 중국 것이라고 하면서 코로나는 왜 발끈하는지 몰라~


김종민 “박형준, 당락을 떠나 부산시장직 수행 어려울 것”.

하태경 "부산 선거는 박형준 찬반선거 민주당의 전략 실패".

생태탕집 아들도 땅 경작자도, 거듭 "오세훈 후보 봤다".

윤석열 “장모 투기? 적법한 사업” 정치적 보도 정면 반박.

시민단체 "5G 상용화 2년 불통 여전 이통3사 보상해야".


곰팡이가 있어서 어둡고 지저분한 게 아니라 어둡고 지저분해서 곰팡이가 생긴다는 걸 깨달았어요. 좋은 일이 생겨야 긍정적인 사람이 되는 게 아니라 긍정적인 생각과 행동을 해야 좋은 일이 생긴다는 뜻이죠. 간단해요. 마음 밭에 긍정의 씨앗을 뿌리면 돼요.

- 아네스 안 -


썩은 동태 대가리에 파리가 꼬이는 법입니다. 거짓말과 위선으로 가득한 사람에게 투표를 한다는 것은 결국 온갖 비리와 불법의 온상이 될 것이 자명한 것입니다.

염치없지만, 지그재그도 아니고 뒤로 가는 일은 없도록 해야 하지 않을까요?

고맙습니다.


류효상 올림.

용기없는관찰자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6월 23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7
0
1
<2002년 대통령 선거 당시 노무현과 유시민의 일화> 2002년 대선 당시 노무현은 곁에 있던 유시민에게 물었다. “노무현의 시대가 오겠어요?” 이에 유시민은 “아, 오지요. 100% 오지요. 그거는 반드시 올 수밖에 없지요” 라고 답했다. 이 대답을 들은 노무현은 “근데, 그런 시대가 오면 나는 없을 것 같아요” 라고 말한다. 유시민은 힘없는 그의 말을 듣고서 입을 열었다. “그럴 수는 있죠. 후보님은 첫 물결이세요. 새로운 조류가 밀려오는데 그 첫 파도에 올라타신 분 같아요. 제가 보기에는 그런데 이 첫 파도가 가려고 하는 곳까지 바로 갈 수도 있지만 이 첫 파도가 못 가고, 그 다음 파도가 오고 그 다음 파도가 와서 계속 파도들이 밀려와서, 여러차례 밀려와서 거기 갈 수는 있겠죠. 그러니까 그런 면에서 보면 새로운 시대 정신과 새로운 변화, 새로운 문화를 체현하고 있으시기 때문에 첫 파도 머리와 같은 분이세요 후보님은. 근데 가시고 싶은데까지 못 가실 수도 있죠. 근데 언젠가는 사람들이 거기까지 갈 거에요. 근데 그렇게 되기만 하면야 뭐 후보님이 거기 계시든 안 계시든 뭐 상관있나요” 라고 말했다. 그말을 들은 노무현은 “하긴 그래요, 내가 뭐. 그런 세상이 되기만 하면 되지. 뭐 내가 꼭 거기 있어야 되는 건 아니니까” 라고 말하며 허허 웃었다. 그리고 20년 후 2022년의 현재. 우리는 노무현이 없는 윤석열과 검찰의 시대에 살고 있다. 좌절하지말자, 포기하지말자. “정치가 썩었다고 고개돌리지 마십시오. 낡은 정치를 새로운 정치로 만드는 힘은 국민 여러분에게 있습니다” 위에 있는 노무현 대통령의 말을 기억하고 깨어있자. 노무현은 없지만 노무현의 시대를 만들어나가는 국민이 되어야 한다. https://www.facebook.com/100080678961932/posts/pfbid0txKsdzZ6ja1u3RCCeGrrHTntgDd9RPbkSFT8WdfKw5rus6YKzRVUXqaYU7aiffFl/
plus68
11
1
3
6월 2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9
0
2
부산 풀코스 대접받은 거북이
dokkebii
11
2
1
엇박자?
bjjj
22
0
5
이 말에 반박을 못하겠다. 틀린 곳이 없어서... 트위터 (펌)
plus68
8
0
1
전기가 부족해요 전기료를 올려야겠어요 하도 지랄들을 하길래 전력통계정보시스템에 접속해봤다. 작년과 비교해도 별 차이 없고 5년치 데이터를 봐도 큰 변동 없고 20년치 데이터를 봐도 큰 변동 없다. 그저 자연스러운 흐름일 뿐. 전기값 올리고 원전 지으려고 지랄 염병하고 있는 것이다. 트위터 (펌)
plus68
11
1
2
6월 2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6
0
2
나는 남의 공간에 가서 기분나쁜 댓글 달지 않습니다 !!!!! 간첩이라니 어따대고 사실을 말하는게 간첩이냐!! 여기 좋아요 댓글 쓴 사람들이 간첩이면 너는 뭔데!! mind0720 니발언이 자유냐!! 니수준이다 간첩이라고하는게!!!
bjjj
8
0
2
2022년 6월 23일(목) 추천 시사만평!
csswook
4
1
2
최악의 마약 펜타닐, 그리고 중국.
shingun85
21
5
0
😡
bjjj
14
0
1
● 불과 두 달도 못되어 인도와 남아프리카공화국 보다 못한 대한민국 의 국격! ● "외교라인을 총동원 했다"는 말에 대한민국 국민으로서의 자존심이 뭉개지는... 페북(펌)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pfbid0ihyUnG7pahyYeFY4UgfkXv8bnvU7eRnhXe5w8fk7hTdLGiugkqnbZr3WNegDvMcil&id=100005315820781
plus68
9
0
1
대박난 LG 신제품
paper22
13
3
3
아이오닉6 공식 사진 공개
paper22
12
2
1
6월 24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7
0
1
인도 사람들의 민주주의 부심이 대단한 이유
M0ya
35
5
5
텀블러 들고 식당가면 식수 제공…‘오아시스 서울’
M0ya
12
4
2
2022년 6월 28일(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9
1
2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