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들이 말하는 살인마 연기 후유증.jpg

이규성 / 동백꽃 필 무렵

" 마음속 윤리의식과 항상 싸웠다. 살인마 흥식이의 마음을 전부 이해하려는 순간


   얼른 빠져나오려 했고 매일밤 악몽을 꾸었다. "







이중옥 / 타인은 지옥이다

" 성범죄자라는 상상을 계속하고 연기해야 하니 쉬는 날도 제대로 쉬지 못하는 느낌이었다. " 


" 살인 장면에서 어떻게 해야하나 어떤 표정을 지어야 하지? 안좋은 생각을 매번 하게 되었다. "







노민우 / 검법남녀

" 사이코패스, 살인마가 나오는 작품을 하루에 세, 네편씩 꾸준히 봤다. "



" 하도 시청하다 보니 나중에는 정말 잔인한 장면을 봐도 무감각해질 정도였다. "






김재욱 / 보이스

" 사람을 고문하고 살해하는 장면을 촬영한 후에는 호흡과 맥박이 점점 빨라지고



   온몸이 떨리는 후유증을 겪었다. " 


" 극에 너무 몰입했는지 스스로조차 내가 등장하는 장면을 보기 싫을 정도로 살이 빠졌었다. "







김성규 / 악인전

" 극의 몰입을 위해 일부러 7kg의 체중을 감량하고 최대한 음침하고 피폐한 모습을 만들었다. "


" 손톱을 버릇처럼 물어뜯는 습관을 들였다가 절반이나 파먹고 피가 철철 난적도 있었다. " 






윤계상 / 범죄도시

" 이거 가짜칼인데 내가 너무 깊숙하게 찔렀나? 라고 생각했다.  


   살인하는 장면의 잔상이 집에 가서도 순간순간 기억에 남는다. 기분이 매우 찜찜하였다. "






박성웅 / 살인의뢰

" 경찰 두명을 죽이는 장면을 찍었고 그날 잠을 못잤다. 숙소에서 혼자 있는데


  도저히 잠이 안와서 멍한상태로 거의 뜬눈으로 밤을 지새웠다. " 








최민식 / 악마를 보았다


" 나는 동네 주민들과 친한데 엘리베이터에서 자주 만나는 아저씨가 있다.


  어느날 그분이 친근감의 표시로 내게 반말하자 겉으로는 웃으며 받아줬지만 속으로는


  아니 근데 이새끼가 왜 나한테 반말을 하지...? 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 순간 나에게 이름모를 섬뜩함을 느꼈다. " 


" 배우답지 않게 큰 감정의 동요를 느꼈고 다시는 살인마 연기를 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안녕 난 꼬마곰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