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 못하는 학생과 잘하는 학생 가장 큰 차이점

Harvard University Psychology(하버드 대학교 심리학회 발췌)


아이큐는 큰 차이가 없었다고 함

실행능력


이 실행능력이란건 뇌의 전반구인 전두엽(frontal lobe)에서 관할하는데


대략 어떤 작용을 하냐면 

'시작'


전두엽의 실행능력


지능이 특별히 좋거나 그런건 없고 단지 이 실행능력의 차이가 두드러졌음 


예를들어 시험날짜가 정해지면 

내가 어떻게 어떻게 공부하겠다 계획을 미리 짜고 

이 계획대로 실천하기 위해 시간관리를 철저리 한 다음 가용한 시간에 하고싶은것을 참는 절제력을 발휘하여 그 시간에 자기가 계획한 공부를 바로 시작하는 능력이지 


어떤 시험을 합격한 학생들의 수기를 보면 몇년간 꾸준히 하루 10시간 공부했다 12시간 공부했다는것도 사실 이 전두엽의 실행능력이 뒷받침되어지지 않으면 절대 할 수가 없어


꾸준히 놀고싶은 충동이나 하기싫은 마음을 다잡고 하루 3끼 제시간에 밥먹는것처럼 눈뜨면 책상에 앉아 하고싶은걸 절제하면서 모든 가용한 시간을 공부에 쏟는 능력이 바로 실행능력이야.


이건 지능과 크게 상관이 없대. 

지능이 그냥 평균이하인 새끼들도 실행능력이 좋아서 커버치는 새끼도 있고 지능도 높은데 실행능력까지 높은새낀 괴물인거고


반면 소위 말하는 지잡, 꼴통, 공부 못하는 애들의 특징은 이 실행능력이 아주 저조하다는 의미.


걔중에는 지능이 높은 애들도 있는데

이런 애들이 환경적으로 실행능력을 퇴화시키는 생활을 습관화해 왔다면 자신의 지능을 십분 발휘못하고 그냥 하류인생의 삶을 살게 됨.


가장 큰 장애물이 바로 '중독' 

어떤것에 중독이 되어 '회피'가 반복되면

무기력에 빠지고 계속해서 하고자해야 할것들을 시작하지 못하고 계속 미루게 된다고 밝힘.


지능보다 실행능력은 훈련이나 습관으로 배양이 되기도 하고 그 반대로 저하되기도 한다고함.


그래서 하버드 심리학과에서 말하는 실행능력을 배양하는 방법은 일단 자신이 처한 중독상황에서 벗어날 필요가 있고 (이는 의지력만으로는 불가능하고 아얘 중독대상이 없는 곳으로 환경을 바꾸는게 필요) 


그리고 뭐든지 거창하게 준비가 다 되면 시작하겠단 생각을 버리고 불완전상태에서 바로 시작하는 습관을 기르는 방향이 좋다고 밝힘.


예를들어 방청소 하고 공부하겠다.

이것만 하고 하겠다.

저것만 한 번 하고 공부하겠다가 아니라 


그냥 바로 그 자리에서 자신이 하던 걸 즉시 중단해버리고 바로 책을 펴고 읽으라는 의미.


목표도 크게 잡지 말고

그냥 딱 1페이지만 읽는다는 마음으로 가볍게 시작하래


실행능력을 키우는데 있어 가장 중요한게 바로 '시작'하는 힘이래. 

우등생과 열등생의 차이가 바로 이 시작하는 힘에서 갈린다고함.


우등생은 그냥 뭐든지 쉽게 시작하는데

열등생은 일종의 완벽주의같은 사고로 시작하는데

시간이 오래걸리고 좀처럼 시작을 잘못한다고함.


이게 바로 실행능력의 차이에서 비롯되는 것이기 때문에 무조건 가용한 시간에 바로 자신이 해야할일을 시작하고 보라고함.


마음먹고 시작하는데

실행능력도 점점 길러진다고 밝힘.



요약 :

열등생과 우등생의 차이는 지능보다는 실행능력의 차이 

뭐든지 바로바로 시작하는 습관을 들여야함 


--


알면서도 너무 귀찮은 저는 정말 문젠거겠죠ㅠㅠ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