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최소화된 독성으로 암세포만 죽이고 환자 면역 상태를 높이는 약물이 국내에서 개발됐다 이 약물은 항암 면역 반응성이 높았고 정상조직 부작용인 염증 반응 및 독성이 크게 감소한 다 부작용 걱정 없다 또한 기존 임상에서 사용되는 약물을 활용한 약물이어서 상용화 절차가 간단하다


또 4개 아미노산과 독소루비신이 결합된 간단한 화학구조로 제조 공정이 단순하고 대량 생산이 용이하다 약물 임상 및 사업화를 고려한 약물 제조 면에서 큰 이점을 가진다









https://news.v.daum.net/v/20210502120117959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원내대표 주제에 대통령과 무슨 영수회담을 하겠다는 건가? 아무리 문대통령이 탈권위적 대통령이라해도 엄연히 대통령인데 어디서 무례하게 맞먹으려 하는가 이명박근혜에게는 설설기던 놈이 문대통령과는 맞먹으려고 하니 그게 더 고약하다 이 말이다 https://www.vop.co.kr/A00001567291.html
plus68
0
0
0
행정고시의 공식용어는 ‘5급 공무원 공개경쟁채용시험’일 뿐이다. 그러나 합격만 하면 최고등급 배우자감이 되고, 평생 카르텔을 형성한다. 국민 위에 서려는 이들을 제압해야 한다. 이완배 기자의 시원한 일침!! http://www.vop.co.kr/A00001571219.html
plus68
0
0
0
법사위 '의사봉' 둘러싼 여야 극한대치..與 법안 99건 단독처리 박주민 의원 일하는 거 봤죠? 제대로 된 사람이 적절한 자리에 있을 때 어떤 일을 할 수 있는지. 세상에서 제일 아까운 게 깜냥도 안되는 사람이 중책을 맡고 있는 그 시간임. 민주당 지지율이 올라갈거다!!!! https://news.v.daum.net/v/20210520205539296
plus68
2
0
0
국힘 의원님, 일본도 모르는 ‘스가 총리, 미국서 백신 1억회분 확보’는 어디서 들으셨어요?? 일본이 미국서 1억회분 백신 확보? ‘팩트체크’하자 말 돌린 국민의힘 비대위원 국민의심 성일종이 한미정상회담서 "44조원 투자하고 우리가 받아온 건 55만 군백신 외 없다. 일본은 1억회분 화이자백신 받아왔다"고 비난했다. 팩트체크 거짓으로 밝혀지자 "백신이 가장 중요데 투자해주고 받을 수있는 건 더 강하게 요구했어야 했다"고 말꼬리 돌렸다. 너희들 하는 짓이 늘 그렇다..ㅉㅉ https://www.vop.co.kr/A00001571634.html
plus68
0
0
0
지금까지 살면서 '정상'을 향한 탐욕에 찌든 검사출신 놈들과 국짐당 놈들은 숱하게 봤어도 가장 낮은 곳의 아픔 공감하는 검사출신 놈들과 국짐당 놈들은 단 한 놈도 보지 못했다 이게 어디서 돼처먹지 못하게 약을 팔고 지랄이야 http://www.vop.co.kr/A00001569511.html
plus68
3
0
0
국가보인법 만들어 빨갱이 색출했듯이 반매국노법 만들어 친일매국노족벌을 비롯한 매국노를 색출하여 국가 기강 및 사회 정의 바로 세워야 합니다. 조중동과 국민적폐, 그리고 매국법조인, 친일재벌(사학포함), 친일개신교 등을 핵심으로 하는 친일매국노족벌... https://news.v.daum.net/v/20210520134019164?x_trkm=t
plus68
2
0
1
文대통령, 김기현 원내대표에 오찬 제안..金 "의미 없다" 거절 국짐짝들.... 이러면서 협치 안한다고 언론플레이 하냐? 김기현이 하루 강아지 범 무서운줄 모른다고 180석이라는 현실적 힘의 우위를 실감하지 못하고 함부로 까부는데 이런 놈에게는 백 번의 말보다 힘을 보여주는 게 더 효과적이다 어차피 대선국면은 여야가 부딪칠 수 밖에 없고 눈에는 눈 이에는 이로 갈 수 밖에 없다 문대통령이 지금 특별히 야권의 협조를 구할 일도 없고 아쉬울 일도 전혀 없지만 그래도 야당에 대한 존중을 보여준 건데 그걸 의미없다고 무시한다는 건 굳이 권주를 마다하고 벌주를 마시겠다는 건데 그렇다면 여권은 벌주를 주면 될 일이지 답답할 일이 전혀 없다 https://news.v.daum.net/v/20210502105805749
plus68
1
0
0
지금 토왜 국짐당 정권이면 우리도 미국 남미 인도 일본 같을거다 김대중 대통령때는 구제역확산 진짜 잘막았지! 노무현때 사스 완벽하게 막아내고 지금 코로나 방역으로 세계의 찬사를 받지만 이명박근혜때 신종플루와 메르스로 비웃음거리! 백신허브는 꿈도 못꿀일이다. https://news.v.daum.net/v/20210526093115646
plus68
0
0
0
[단독] 숙박 시설이라던 엘시티, 불법 실거주 '수두룩' 현재 엘시티 레지던스는 매매하면 분양가만큼 차익을 남길 수 있습니다. 하지만 양도세 중과세와 종부세 대상에서도 제외되고 전매 제한도 없습니다. 공공임대 재원 여기 있네요!!! https://news.v.daum.net/v/cuuFlfpUQb
plus68
0
0
1
사형집행순간까지 결백주장하면서 처형된 사형수 무죄증거가 뒤늦게 나타났다. 지난 50년 미국에서 이렇게 무고하게 처형된 경우는 5백명 가깝다. 흑인이 압도적으로 많다. 미국에서 사형제철폐 목소리가 갈수록 높아지는 이유다. 사형은 되돌릴 방법이 없는 '국가살인'이다. https://news.kbs.co.kr/mobile/news/view.do?ncd=5192459
plus68
1
0
1
※언론에 알립니다. <조국의 시간>은 ‘자서전’(autobiography)이 아니라 ‘회고록’(memoir)입니다. 제 일생을 서술한 책이 아니라 민정수석과 법무부장관 시절을 돌이켜 생각하며 지은 책입니다.
plus68
2
0
1
박상학, 文대통령 '여적죄' 고발.."대한민국 근본을 부정" 제발 이런 사람들 고향으로 돌려 보내세요 배려는 배려를 간절히 원하는 사람에게 하는 것 입니다 https://news.v.daum.net/v/20210513121628822
plus68
3
0
2
한미 정상회담, 오찬 포함해 171분 진행..참석자 전원 'NO 마스크' <바이든의 접대 > "일본 스가는 햄버거 주더니, 해산물 좋아하는 문대통령 식성을 고려해 크랩 대접했다고... " https://news.v.daum.net/v/20210522110145089
plus68
1
0
0
OECD 국가에서 유일한 나라 표창장으로 장관을 몰아내는 나라 표창장으로 장관 부인을 기소하는 나라 범죄자 출금 시켰다고 중앙지검장을 기소하는 나라 검언유착 검사가 독직폭행이라며 빠져 나가는 나라 90만원 룸쌀롱 접대 검사 모두가 휴대폰을 분실하는 나라 검찰총장 장모 부정에 침묵 나라 https://news.v.daum.net/v/20210512153954949
plus68
3
0
1
최근 문재인 대통령을 '북조선의 개' 등으로 표현하며 모욕죄로 고발당했다가 취하된 김정식 씨와 그의 쌍둥이형 김용식 씨는 언론이 일반인 청년으로 포장했지만 그들은 국민의힘 쪽에 줄을 댄 정치지망생으로 모두 30대 중반을 넘은 것으로 드러났다. 쌍둥이 형 김용식 씨는 국힘당 서울시당 대변인으로 지난 총선에서 남양주을 후보로 출마했다가 낙선했고 동생 김정식 씨는 미래한국당 비례대표로 공천에서 탈락한 전력의 소유자다. https://m.sisatapa.kr/news/newsview.php?ncode=1065605944146515
plus68
2
0
0
5·18 북한군 거짓말 인터뷰 동아일보 기자 “통화하고 싶지 않다” ‘북한군’ 김명국씨, JTBC에 “광주 간 적 없다” 실토…민주화운동 왜곡한 채널A 김명국씨는 8년 전 채널A 방송에 대해서도 “촬영하는 줄 몰랐다”고 해명 채널A 방송 이틀 전, TV조선에서도 자신을 북한 특수부대 대위 출신이라고 밝힌 임천용씨가 출연해 “광주민주화운동은 북한의 특수군 개입에 의해 움직여진 폭동”이라고 주장 마치 누군가 뒤에서 섭외와 편성을 조율한 것처럼, 5·18을 앞두고 두 종편에서 잇따라 ‘5·18 북한군 개입설’이 등장했던 것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13294
plus68
5
0
0
여성기자에게 기회를 주려는 대통령의 적극적인 제안이 왜 성차별인가? <권인숙의원 페북 > 한미정상회담에서 기자들이 질문 안하는거 보면서 저들이 독립된 사고를 가진 저널리스트로 사회이슈에 대해 자신만의 시선을 가지고 있는게 아니라, 자신과 같은 직업인/계급인들의 틈바구니에서 그들과 공통의 사고를 공유하는 일종의 말단 단말기 같은 존재가 된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다. 저런 일생의 기회에서는 질문없이 멍때리면서 스누라이프 같은곳에서 글하나 건져다가 기사쓰는거, 서민이나 진중권의 페북글로 며칠씩 기사를 써대는것을 보면 지금의 한국기자들은 "내가 속한 계급이 공유하는 감정"에 부합하는 말을 "기자로서의 책임을 숨긴채" 뱉는걸 더 선호하는 사람들 같다. 언론직종의 사람들이 서로 공유하는 어떤 감정과 입장이 분명히 있을건데 (이건 어느 직군이나 마찬가지) 문제는 이사람들이 자신들 그룹의 감정과 의견을 사회적인 스탠다드로 여기는게 아닌가 싶은거. 그게 언론인으로서의 자부심이나 직업인으로서의 사명감의 발현이면 좋을텐데 그게 아닌거 같아.
plus68
3
0
0
잘못된 종교적 맹신이 가져 온 해프닝이다. 인도 흉볼 필요는 없다. 우리나라도 멀쩡한 사람들이 '하늘로 휴거한다'며 재산 모두 정리해 바치고 오 밤중에 하늘만 처다 본 경험도 있다. 지금도 '빤스목사' 등 사이비에 빠져 똥오줌 못가리고 끌려다니는 사람도 많다. 광신도들이 쉽게 빠지는 함정이다. http://yna.kr/AKR20210511138700077?input=kks
plus68
0
0
0
최성해 “국민의힘 만났다”증언했지만 임정엽 판사(정경심 1심)는 “안만났다” 왜곡 적시 임정엽 권성수 김선희 너희들은 반드시 너희가 재판으로 지은 죄를 심판받을 날이 올 것이다. http://repoact.com/bbs/board.php?bo_table=free&wr_id=240
plus68
3
0
0
文 대통령 방미 기간 성과에도 전후 맥락 없이 윤서인·일베 무리의 '장난질' "이런 순간을 잘라내 이상한 장면으로 만드는 것은 예의를 떠나 인간에 대한 존중이 없는 자들이 하는 짓이다" http://www.newsfreezone.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7152
plus68
1
1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