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조의 비밀편지에 담긴 내용들.jpg

정조 대왕은 조선의 왕 중에서도 몹시 입이 험한 편이었는데 이 사실은 최근에 발견된 비밀 편지 299통으로 밝혀졌다.

그 내용을 살펴보면


서영보에게

"호로 새♡야!(胡種子)"


김매순에게

"입에서 젖비린내나고 사람 같지도 않는 놈이 경박하고 어지러워서 주뒹아리를 함부로 놀리는구나!"


황인기와 김이수에게

"이놈들이 어떤 놈들이기에 주뒹아리를 함부로 놀리느냐!"


서매수에게

"늙고 힘없는"


김의순에게

"사람 꼴을 갖추지 못하고 졸렬한"

이노춘에게

"약하고 물러터진 X"


심환지에게

"갈수록 입조심을 안하는 생각없는 늙은이 같으니.."


그외에

개에 물린 꿩 신세’ ‘볼기까고 주먹 맞기’ 등의 속담도 마구 구사하였다

오장에 숨이 반도 차지 않았다"

"도처에 동전 구린내를 풍겨 사람들이 모두 코를 막는다"


近日僻類爲뒤 쥭박 쥭之時, 有時有此無根之

말하다가 너무 빡쳐서 생각이 마땅한 한자가 생각이 안났는지 한글로 뒤 쥭박 쥭이라 적어주는 센스를 발휘하기도 하였다.

편지를 쓰다가 중간에


呵呵呵

"ㅋㅋㅋㅋㅋㅋ"


그는 경연 중에

"경들에게는 더 배울것도 없다."


신하에게 대놓고

"공부 좀 하시오."


또한 그는 담배를 정말 사랑하여 신하들의 빗발치는 금연 상소도 물리치고 끝까지 담배를 피웠으며

심지어 조선의 대학자들을 모여놓고 시험 주제로 담배를 내기도 하였다.



출처


조선의 한지워리어 ㅋㅋㅋㅋㅋ

띠용가리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