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시대의 미쳐버린 알중맨



관동별곡으로 유명한 정철은 주당으로도 유명했는데, 당시 국왕이었던 선조는 보다못해 정철에게 조치를 취한다.



선조 : 정철 너 술 좀 작작마셔라 내가 은으로 만든 술잔을 하나 내려줄테니 이걸로 하루 세 잔만 마시는 거다. 알겠지?




정철 : 힝.. 알겠사옵니다. 이걸로 세잔만 마시면 되죠?




선조 : ㅇㅇ 네 잔부턴 아주 뒤지는 거야 처신 잘해라잉


해서 하루 3잔의 리미트가 걸린 정철은 어떻게 이 난관을 타개하였는가




주산정화가 하사하신 술잔을 ‘두드려 펴서’ 이런 사이즈로 만든 뒤 하루 세잔만 쳐마셨다고 한다.




정철 : 아 하루 세잔 맞잖습니까 ㅋㅋ 틀린말 안했다잉


저 두드려 핀 주발은 국립청주박물관에 전시중이다.



출처 : 루리웹


소주잔 크기의 작은 잔을 줬는데 사발을 만들어버린 그 ㅋㅋㅋㅋㅋㅋ

아니 근데 왕이 하사한 잔을 저렇게 켜도 됩니까...?

갑자기 노사연씨 짤이 생각나서 퍼왔습니다 핳핳ㅅ

GIF
뭠?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