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은 오늘 보도한 저 불순한 의도 보이는 법정 증언 관련 최성해 녹취록을 듣고도,

조국이 뇌물이라 거부했다는 최성해의 양복 선물을, 개나 소나 다 받은 거 나도 받았다 앞장서 옹호하던 진중권은,

아직도 최성해 총장은 순수한 분이라며 옹호하려나? 저 위험한 전쟁 통일관을 듣고도?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