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방울처럼 나는 혼자였다

괜찮다고, 그래도 괜찮다고, 어떻게든 살아 있으면 감정은 마치 절망처럼 우리를 속이던 시간들을 다시 걷어가고, 기어이 그러고야 만다고. 그러면 다시 눈부신 햇살이 비치기도 한다고 그 후 다시 먹구름이 끼고 소낙비 난데없이 쏟아지고 그러고는 결국 또 비친다고. 빗방울처럼 나는 혼자였다_공지영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