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시대의 최악의 '자식 살해 사건'. (feat. 정인이 사건)

2020년에 두개골, 다리뼈, 팔뼈, 갈비뼈가 모두 부러지고,

혈액의 거의 대부분이 출혈될 정도로 학대 및 살해된 정인이 사건이 있었던 것처럼.

조선시대 때도 끔찍한 자식 살해 사건들이 있었다.

강화도에서는 도박 때문에 자식을 철 둔기를 휘둘러 즉사시킨,


어떤 미x 또xx 매정한 아버지가 있었다.

허구한 날 노름판에 가서 도박하는게 일상인 이 아버지는,


여느 날처럼 도박판에 가서 호구짓하며 돈을 잃는 중이었고


엄청나게 빡쳐있는 상태였다. (자업자득)

근데, 그 상황에 그 옆에서 구경하고 있던 아들이 있었으니


돈이 떨어진 아비는 아들에게 명령했다.


도박꾼

아들

도박꾼

조선시대 등잔대는 이런 철로 된 모양이었는데,


아버지는 이걸 아들 머리에 정통으로 맞춰 즉사시켰다.


당시 기록으로는,

이 철봉 등잔대의 기둥이 부러져 있었다고 한다.


(도대체 얼마나 세게 던져야 이 철 몽둥이가 반으로..)

영조랑 사도세자는 사람들이 어느 정도 다 알고 있는,


유명한 자식 살해 사건이다.

영조는 자식 편애와 세자 생일날 관리들 앞에 세워놓고 대놓고 질책을 하는 등


정신적인 학대는 뭐 그렇다 치더라도


누가 자기 자식을 특히 세자를 뒤주 속에 가둬 아사시킬 생각을 하는 


딱히 정상적이지는 않은 사람이었던 것 같다.

(정조라는 보험이 아니었다면 죽이지도 않았겠지만)

아무튼 옛날에는 지금보다 자식들이 많았기에


이런 자식 살해는 실제 엄청 많았을 것이라 예측해본다.



* 내용 출처는 밑에


https://youtu.be/tw9fvU3wFUQ

#정인이사건, #자식살해, #아동학대, #살인사건, #직계비속살해, #조선시대, #아동살인, #사도세자, #영조, #역사이야기

세상을 향한 눈을 돌리지 말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