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앞둔 호텔 '일본인 전용 엘리베이터' 사과





도쿄 시내의 '아카사카 엑셀 호텔 도큐'는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의 안내에 따라 올림픽 관련 투숙객들의 동선이 호텔 투숙객과 분리되도록 엘리베이터에 '일본인 전용'과 '외국인 전용'이라고 쓰인 표지판을 붙였다.










https://m.nocutnews.co.kr/news/5587147#_enliple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역겨운 조선일보. 지들이 차례로 부럽다던 나라들 상태가 저런데, 아직도 제나라 헐뜯지 못해 혈안이다.
plus68
3
0
0
이준석이 송영길과 합의한 전국민지원금이 당내반발에 부딪치자 횡설수설 갈팡질팡이다. 그는 "확정적 합의라기보다 가이드라인에 가까운 것"이라며 의미를 축소했다. 여야대표가 합의해 대변인이 발표한 내용도 정식 합의가 아니라고 부인한 것이다. 초보 갑판원이 갑자기 함장노릇하면 이렇게 된다. http://www.vop.co.kr/A00001583604.html
plus68
0
1
0
"조국 딸, 세미나에 분명 참석했다"..고교 동창, 입장 번복 사모편드 무죄에 이어 표창장 세미나 장학금의 진실도 하나 둘 밝혀지고 있고 진실 뒤에 숨어있던 검찰의 추악한 조작과 강압수사의 실체도 드러나고 있다 윤석열이 국짐당으로 도망쳐도 잔악하고 추악했던 수사의 책임을 모면할 수는 없을 것이다 https://news.v.daum.net/v/20210726195402643
plus68
0
0
1
'우한폐렴 조센징 살처분' 기사 나온 미주 중앙일보.."해킹" 해킹으로 치부할 일이 아닌 것 같다. 홍가 지라시의 본심이 그대로 투영된 기사 아닌가? 이 기사에 대한 징벌적 손해배상을 조선일보와 같이 미쿡에서 소송했으면 싶은 데... https://news.v.daum.net/v/20210719101324617
plus68
1
0
1
"윤석열은 말 실수하지 않았다"는 말에 공감한다. 민란, 주 120시간 노동 등 거듭되는 황당발언은 절대 실수가 아니다. 그의 평소 철학과 정치,경제,사회 모든 분야의 무식함을 드러낸 것 뿐이다. 그의 '신중한' 발언을 말실수라고 폄훼하지 말자. 대선 출마선언한 '도리도리'에 대한 인격모독이다. http://www.ohmynews.com/NWS_Web/Series/series_premium_pg.aspx?CNTN_CD=A0002761821&SRS_CD=0000012201
plus68
1
0
0
'기아차 취업시켜줄게' 거액 챙긴 목사···징역 15년 구형 박아무개 목사가 2년간 구직자 수십명에 기아차 취업 도와준다며 23억원 갈취하고 공범이 73억원 편취하도록 방조한 혐의으로 징역 15년 구형받았다. 목사의 탈을 쓴 악마들이 여러가지 한다. 성폭행,사기,탈세,공갈,폭행 등 못하는 짓이 없다. 기독교가 스스로 정화하지 못하면 결국 외면당하고 만다. http://naver.me/FOvz7YF6
plus68
4
0
2
[전광훈.. 현장 대면예배 강행, 합동 점검도 거부] 과연 오세훈은 ''문재인 탄핵 집회' 함께 하던 전광훈과의 정을 뒤로 하고 지 할 일 제대로 할 것인가.. 귀추가 주목된다.
plus68
2
0
2
폭염에 기레기들이 “전력난에 블랙아웃 우려커졌다”는 기사를 쏟아내며, 원인은 “문재인정부 탈원전정책에서 비롯됐다”고 주장한다. 또 “정부가 강력추진한 태양광 등 재생에너지가 전력수요 기여한 비율은 1%대로 다급한 정부가 원전 재가동하고 있다" 중단하지 않은 원전 재가동? 완전 가짜뉴스다. http://www.vop.co.kr/A00001588098.html
plus68
5
1
0
'20대 여성 지지율 1%' 국민의힘, 처참한 성적의 원인 우석훈박사가 여가부폐지 주장하는 대선주자 하태경에 한 말 "여가부폐지가 '1번공약' 맞냐? 해외사례 보더라도 이런 정책을 들고 나온 건 한국의 보수가 처음이다. 젠더 갈등을 더 큰 문제로 만들었다" 이것이 20대 여성들 1% 지지(글로벌리서치 최근발표) 받는 국민의짐 실상이다. 계속하게 냅둬라. http://omn.kr/1ug23
plus68
3
0
1
대구 가 박근혜 치켜세운 尹 "국가 지도자로서 존중받아야" 이번에는 대구이외 지역 사람들을 무지렁이로 만드는 발언을 하셨네 지지율이 얼마나 더 바닥으로 쳐 박혀야 대선 뽕에서 헤어나올까? 반기문보다 더 안쓰럽게 고꾸라질 윤석열이 눈에 선하다 https://news.v.daum.net/v/20210720180033572 ✅강병원의원
plus68
5
0
2
대한민국의 법앞에선 만인이 평등하지 않거든요. 그게 당연시 되 버려서 이상하다는 것도 느끼지 못하는 사람이 많다는건 참 서글픈 일입니다.....
plus68
4
0
0
합의를 밥먹듯 뒤집어 왔던 국민의짐 아니던가! 왜 민주당은 그들과의 합의를 금과옥조로 받아드려야 하나!!! 짝퉁 수명은 매우 짧다 시간이 갈수록 이제 증오의 대상이 될듯?
plus68
3
0
0
"변호사 선임했더니 '같이 살자'며 김용건이 입장 바꿔" https://m.hankookilbo.com/News/Read/A2021080321460002416
plus68
0
0
1
우려가 현실이 된거라는 전문가 지적. 누군가 대차게 밀어부친 정확도 낮은 자가진단키트로 양성인데 음성이 나온 상태로 자신도 모르게 전파시키고 다닌 경우들이 심심치 않게 발견되고 있다는.. [하루 만에 746→1212명 급증, 왜? “자가검사키트로 깜깜이 확산”] http://www.docdocdoc.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12569
plus68
2
0
1
고등학생들이 예측하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미래 [아이들은 나의 스승] 미래의 학생들이 생각과 사고방식이 어른들보다 훌륭하네요! 학생들에게 희망을 주는 나라가 되어주어야겠습니다 윤썩녈 대선출마가 "대한민국 최고의 엘리트 집단이라는 검사들의 수준을 깨닫게 해준 계기가 됐다는 거 검찰총장 이라면 검찰을 대표하는 수장 아니냐면서" 기사에서 고등 학생들이 조 국이라는 함자를 말하는 부분에서 마음이 울컥해지고 가슴이 뜨거워졌습니다... https://news.v.daum.net/v/20210722183000546
plus68
3
0
0
양궁 올림픽 2관왕 안산 헤어스타일 두고 '페미니스트', '남혐'이라며 인신공격이 쏟아진다. 이해할 수없는 세태다. 머리가 길던 짧던 무슨 상관이며 몇년전 SNS에 당시 유행어를 사용한 것이 무슨 잘못인지 모르겠다. 체육회는 선수가 흔들리지 않도록 철저히 보호해야 한다. http://yna.kr/AKR20210729078800007
plus68
4
0
1
- 장소는 감사원 1층 식당…사진 공개하며 논란 자초해놓고 명예훼손 운운 최재형이 가족애국심 돋보이도록 공개한 가족잔치 국민의례 사진은 2019년 감사원장 공관에서 찍은 것이라는 의혹이다. 열린당 대변인은 "설 명절에 공관직원 동원해 식사준비 시켰다면 문제가 있는 행동"이라고 지적했다. 얄팍한 머리로 사진을 공개했다가 본전도 못건졌다. http://m.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2641
plus68
2
0
1
선수와 국민은 바뀌었는데... 언론 참 후지다 선수들은, 국민들은 새로운 시대를 맞이하는 중인데 유독 'NEWS'를 다루는 언론인들이 이를 따라잡지 못하는 형국이 안타깝다. 이번 올림픽 보도가 유독 낮은 국민들의 언론 신뢰도를 더 떨어뜨리는 데 일조한 건 아닌지도 의문이고. http://omn.kr/1ur2e
plus68
2
0
1
(펌) 트위터
plus68
4
0
1
文정부 출범후 GDP대비 집값 총액 25%↑..朴·MB정부 땐 0% 이 멍x한 기레기야 이명박근혜 때 집값이 안정된 건 노무현정부의 부동산규제 덕 본 거고 문정부에서 집갑이 오른 건 이명박근혜의 규제해제 금리인하의 피박을 뒤집어 쓴 거고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다는 것도 모르나 https://news.v.daum.net/v/20210723175503613
plus68
3
0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