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때문에 멸종 위기에 처한 살아있는 화석

무려 4억 5천만년을 지금 모습 그대로 살아온 살아있는 화석 투구게.

이건 투구게의 피를 채취하고 있는 사진입니다.

그나마 덜 잔인해 보이는 건 투구게의 피는 헤모글로빈이 없어서 파란색이기 때문이죠.

다행히도 죽여서 채취하는 것도, 죽을 만큼의 피를 채취하는 것은 아닙니다만 혈액 채취를 위해 심장 부근 딱지에 구멍을 뚫어 30% 이상의 혈액을 뽑아내는데, 그 채혈 과정에서 10% 가량이 사망하고 채혈 후 자연으로 돌려보낸다 해도 많게는 20% 가량이 오래 살지 못한다고 합니다. 특히 암컷 투구게의 피가 뽑히게 되면 번식력이 약해져서 개체 감소 속도가 더욱 빨라지는 거죠.

백신 등의 의약품을 생산하기 위해서는 내독소 시험이 필수적인데 이 때 투구게의 혈액 성분이 사용된다고 해요. 이 혈액 성분으로 LAL 검사로 백신 오염도를 시험하는 거죠. 그렇기 때문에 투구게의 혈액 성분은 세상에서 가장 비싼 용액 중 하나라고 합니다. 1리터에 1900만원 정도 하는 거죠. 그리고 지금처럼 백신이 절실한 상황에는 더욱.


오랜 세월을 살아온 동물이니 만큼 동물 보호단체의 목소리도 크고, 혹시 지금 상황에서 투구게가 멸종된다면 백신 개발도 힘들어지기 때문에 대체재를 개발중이긴 하지만 (이미 개발된 대안도 있지만) 아직은 연구가 더 필요하다고 합니다.


함께 살아가기 위해 하루빨리 안전한 대체재가 개발되기 바랍니다.

투구게야 미안해...

조상님 죄송합니다ㅠㅠㅠㅠ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