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란 무정란 ? 자연란 ??? 단어에 현혹되고 계신건 아니신가요?

#단어에현혹되지마세요 유정란이라는 말은 한 번씩 들어보셨을 겁니다. 헌데 유정란이라는 말 자체가 모순이라는 것 알고 계셨나요? 닭은 잘 아시다 시피 교미 - 배란 - 수정을 거쳐 알을 낳습니다. 이때 수컷과 암컷의 비율은 수컷 한 마리에 암컷 12~15마리로 보는데요. 이 교미 없이 생산량 극대화를 위해 알을 낳게 하는 방법으로 나온 것이 무정란입니다. 교미 없이 알이 생산되는 것이죠. 수컷과 암컷이 활동하며 교미하는 공간을 제공하는 것 자체가 비용이기 떄문에 효율성이란 이름으로 만들어진 것이 무정란입니다. 본래 달걀은 전부 수정이 되는 것이 맞는데, 무정란이라는 개념이 생기자 본래 달걀을 다시 설명해야 하는 이상한 구조가 만들어졌습니다. 비유해서 설명해볼까요? ^^ 매실은 본래 노랗게 익는 것이라 매실 하면 떠오르는 것이 노란색이어야 하는데, 유통의 이기로 청매실이 유통되고 많은 분들이 매실은 초록색이라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매실이 초록색이라고 대중에게 인식된 상황에서 본래 노랗게 익은 매실을 설명할 단어가 없으므로, 황매실이란 단어가 만들어졌습니다. 무정란이라는 말이 생겨 유정란이라는 말이 생긴 것처럼 말이지요. 이 유정란이란 말이 얼마나 무섭고 또 재밌느냐 하면은요. 자연적인 교배로 만들어진 달걀을 두고 유정란이란 말을 쓰게 되자. 일부에서는 달걀에 정자를 임의로 주입시켜 (인공)유정란을 만듭니다. A4용지 한 장도 안되 는 케이지 안에서 살며 싸구려 사료만 먹고, 잠만 자면서 알을 낳게 하였습니다. 효율성이란 단어 때문입니다. 자연 교배로 탄생한 달걀은 10개에 7~9개가 수정란인 것인데, [유정란]이란 말을 쓰기 위해 100% 인공 수정된 달걀을 만들어 판매하는 것입니다. 설명이 좀 어려웠나요? 다시 정리하자면, 1. 달걀은 원래 수정으로 탄생합니다. 2. 이때 수정란 비율은 7~90%입니다. 3. 무정란은 효율성이란 단어 때문에 만들어진 것입니다. 4. 유정란이란 말은 무정란에 대응해서 만들어진 단어입니다. 달걀을 선택할 때 1. 사료는 어떤 것을 먹이고 있는가 2. 사육 환경(닭의 보금자리)은 괜찮은가 3. 유정란이란 단어에 현혹되지 말고 자연란을 찾자! 4. 자연란은 모양도 크기도 색도 가지각색입니다. 5. 인공란은 같은 크기, 구매자가 가장 좋아하는 색을 위해 만들어집니다. 어렵다 싶으시면, 어디서 구매하시던, 유기농이란 단어와 동물복지인증을 확인하시면 좋습니다! 무정란은 창고에 물건을 쌓아 놓듯 빼곡히 쌓은 작은 닭장 속에서, 잠도 안 재우고 알을 더 낳게 하기 위해, 교미라도 시키는 에너지도 알을 낳게 하기위해 배합사료만을 먹여 강제로 배란시켜서 얻은 달걀입니다. 무정란의 잘 못된 점도 문제지만, 이런 사육방식에서 자란 닭은 온갖 스트레스를 머금고 있고, 그 독(스트레스)은 다시 알에게 전해지기 마련입니다. #단어에현혹되지마세요 둘러앉은밥상 정성을 다해 키우는 천연기념물 256호연산오계 http://www.doolbob.co.kr/696 #둘밥은당신의좋아요와공유에팔랑귀를흔들어요~ 뚜룹빠뚜빠둘밥 좋았어~~~ .

친환경 먹을 거리, 건강한 밥상이야기 나눠먹는 즐거움 함께 하는 수저의 의미.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