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어머니가 개 끝까지 책임져달라고 유언을 남겼는데요

시가라고 시어머니 하나뿐인데 돌아가시면서 개 하나 남겨놓고 외동아들인 저희 남편 유산 남기셨어요

암으로 돌아가셨구요

집이 가까워서 시어머니 투병하는 1년동안은 매일 찾아뵀어요


15년 전쯤에 전 얼굴도 모르는 시아버지 돌아가시고 혼자 살기 적적하다고 개 한마리 데려와서

금이야 옥이야 끼고 키우셨어요

둘째아들 취급하시면서 저희 남편보다 더 아끼더라구요


무던한 성격에 시집살이는 전혀 없는 수더분한 분이라 불만도 없었는데 마지막에 크게 저희를 힘들게 하시네요

돌아가시면서 유산 모두 주는 대신에 당신 개 한마리만 잘 키워달라고 치료비든 뭐든 꼭 아낌없이 당신 유산에서 사용하라고

어차피 개도 지금 늙어서 몇 년 못살고 떠날거니까 제발 꼭 끝까지 책임져달라 이렇게 유언 아닌 유언을 남기시고 떠나셨어요


남기신 재산 모두 처분하니 정확한 액수는 밝힐 수 없어도 수억 가량 되는데 개가 지금 췌장염이라네요..

검사비에 엑스레이 찍고 입원치료까지 하는데 지금 수백 가까이 깨졌어요


남편은 끝까지 책임지겠다는데 저는 제가 원하지도 않는데 왜 책임져야되는지 모르겠어요

시어머니 당신 유언이라해도 어차피 돌아가시면 유산이 개 몫이 되는 것도 아니고 당연히 당신 열심히 모셔드린 저희껀데 개까지 책임지려니 너무 힘드네요


평생 개 한 마리 키워본 적 없어서 그런지 지금 노견이라 백내장에 이것저것 비용 엄청나서 이러다 유산 다 까먹을 거 같아요


상식적으로 짐승한테 이렇게 돈쓰는게 제 상식이랑 너무 안맞네요..

어떻게 해야되는지 조언 부탁드립니다



추가합니다

대댓글에 저인 것처럼 쓰신 분 계시네요

저 아닙니다


그리고 댓글들 읽어보고 오해하실까봐 적습니다

저 시어머니 간병도 잘했고 며느리로써 할 도리 다 했어요 너무 적적하실까봐 종종 찾아뵙구요

그 유산을 죽어서 가져갈 것도 아니고 저희한테 상속되는건데 그런데 거기다 조건을 덧붙여서 늙고 병든 개 한마리를 떠맡겨버리니까 너무 기분이 좀 서운해요


시어머니 간병까지 하느라 너무 힘들었는데 또 개 한 마리 뒤치닥거리에 간병까지 하느라 너무 힘들어요

전업주부라서 집안 청소에 밥하는 것도 모자라 개 데리고 팔자에도 없는 동물병원 생활하고 입원시키고 그러면서 저도 이게 뭐하는 짓인지 모르겠다 싶어요


이 개가 아무리 늙었어도 몇 년은 더 살지 모르고 병원비가 앞으로 더 나올 거 생각하면 정말 힘들어요


제 입장에서는 좀 살기 좋은 시골 환경으로 보내서 좀 편하게 보냈으면 하거나 정말 너무 아프면 안락사도 고려해야될 듯한데 남편은 끝까지 키우겠다고 고집 부려요 자기가 키우는 것도 아니면서...


이 복잡한 심정으로 글을 썼는데 너무 단편적으로 해석하시네요...

글은 지우겠습니다



진짜 별로다...

몇억을 유산으로 받아놓고 개 병원비 몇백 드는 게 아깝다니 뭐 이런 사람이 다 있죠ㅠㅠㅠ 유산이 지 돈도 아닌데...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