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대택, 윤석열은 '처와 장모 범죄 피난처' 국회는 청문회, 공수처는 '사찰 관련자 색출 엄벌'







-윤석열은 공익의 대표가 아니었고 처와 장모의 범죄 피난처였다.

-총장장모의혹 대응문건은 검찰이 국가 공권력으로 민간사찰한 중대범죄다.

-국회는 윤석열 청문회 개최의결, 증인소환 신문하여 실체적 진실밝혀라.

-공수처는 윤석열, 김건희와 최은순 장모내연남 김충식을 구속수사하라.

-공수처는 검찰작성 총장장모의혹대응문건의 민간인사찰 관련자를 색출엄벌.











https://m.sisatapa.kr/news/newsview.php?ncode=1065547140425549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