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지망생들에게 마약 권유하지말라고 호소하는 불리(윤병호).JPG


요즘 래퍼가 되고싶어하는 10대 청소년들이 많고 이 청소년들을 타겟으로 하는 랩 레슨이 많음.


래퍼들은 랩 레슨을 받으러 온 청소년들에게

호기심, 예술성 따위를 갖다붙이면서 마약을 권유해서 마약에 중독시키고

그 아이들을 고객으로 만들어서 마약을 팔고

그 돈으로 자기가 빨 마약을 사는 이런 말도 안되는 구조를 만들고 있다고 함.


이런 마약권유 문화가 현재 힙합씬에 만연하다 할만큼 심각한 지경이고

언론에서 쥐고 조금씩 터뜨리고 있는데 앞으로 계속해서 터질 거라고 함.


참고로 위 영상을 찍은 불리는 오랫동안 마약에 중독돼있다가


작년 11월에 자기가 가진 마약을 전부 경찰에 가져가서 제출하고 자수해서 교도소 형 지내고 재판 결과 기다리고 있고


지금은 저렇게 마약의 위험성을 알리는 활동을 하면서 자신 역시 치료와 재활에 전념하고 있음.


출처 : 도탁스


불리.. 고등래퍼에서 보고 그 후로 공황, 우울로 정신과 약 먹으면서

엄청 힘들어 하는 모습 보다가 한동안 뜸하군 치료 잘 받고 있으려나... 했는데

이런 일들이 있었군요...... 진짜 저런 구조면 당장 뿌리를 뽑아버려야 할텐데

큰 용기낸 건 정말 대단하네요.. 동종업계에서 저렇게 쓰레기 짓하고 있는 인간들에게 위협받지 않을지.......

뭠?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