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펍 여행 일지]: 37. NAMSAN CHEMISTRY(서울 용산구 펍 맛집)

안녕하세요. 오늘은 정말 오랜만에 펍을 소개해볼까 하는데요.

해당 펍은 워낙 유명한 펍이라 가기 망설였던 장소이지만, 낮 시간부터 운영을 하기에 오픈 시간에 맞추어 낮술할 겸 빠르게 다녀와봤어요.

(낮술 핑계 +1 ^^a)


오늘은 소개할 펍은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남산 캐미스트리 입니다.


남산 캐미스트리는 맥주 뿐만 아니라, 다양한 주류를 판매하는 펍인데요.


무엇보다 다양하고 한국에서 쉽게 볼 수 없는 맥주들을 텝으로 판매하고 있다는 점은 정말 큰 매리트입니다.


보시면, 알겠지만, 내부 인테리어는 넓직하고 2층에도 테라스 형태로 조성된 공간이 있어, 낮술하기에도 최적에 공간이라고 생각합니다.


여기서 첫번째로 마신 맥주는 케스케이드 양조장의 불루베리 2020 입니다.


해당 맥주는 사워 트리펠 에일을 피노 누아 와인 배럴에서 불루베리와 함께 숙성을 거친 와일드 에일인데요.


워낙 불루베리 부재료를 잘 사용안하는 술 세계에서 이런 맥주는 항상 저의 호기심을 발동시키고, 잘만 만든다면 정말 불루베리 요거트 느낌이 나옵니다.


마셔보면, 케스케이드 특유의 유산균 산미와 불루베리 캐릭터가 너무 잘 느껴져서 정말 매력적이었던 맥주였습니다.


특히, 네츄럴 와인이 익숙한 분들에게는 정말 취양저격일 거 같습니다.


다음 맥주는 벳트남 커피 원두를 사용하여 버번 배럴에 숙성을 거친 미국 샌디에고 양조장 에일 스미스(Ale smith) 의 배럴 숙성 스피드 웨이 입니다.


해당 맥주는 제가 이미 여러번 소개해드린 커피 스타우트의 배럴 숙성 버전인데요.


미국에서도 쉽게 볼 수 없는 맥주를 여기서 맛보니 정말 기분이 좋네요 ㅎㅎㅎ


해당 맥주는 커피, 바닐라 그리고 나무 향의 조화가 정말 매력적이고, 도수가 높아도 알코올 부즈가 잘 느껴지지 않아서, 부드러운 질감을 잘 느껴질 수 있었습니다.


마지막으로 마신 맥주는 영국 대표 크래프트 비어 양조장 클라우드 워터의 애프터 다크(After Dark)입니다.


이 맥주는 포트와인 배럴에서 2개월간 숙성시킨 임페리얼 스타우트 와 덴마크의 프레데릭스달 체리 와인 배럴에서 20개월 숙성한 임페리얼 스타우트를 블랜딩하여 만든 배럴 숙성 버전 임페리얼 스타우트입니다.


마셔보면, 밀크 초콜릿 느낌이 강하게 오면서, 체리의 프루티함이 잘 어울리는 맛을 보여줘서 정말 인상적이었습니다.


레어하고 쉽게 만나 볼 수 없는 맥주를 마신 만큼, 해당 펍은 정말 매력적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안주 가격이 좀 높고, 교통 접근성도 그렇게 좋진 못해서 자차보다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무엇보다 저에게는 낮술을 할 수 있다는 점이 정말 매력 포인트라고 생각합니다 ^^


펍 주소:

서울 용산구 회나무로 33

운영 시간:

12:00~22:0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