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90년대의 몰카

노르웨이의 수학자이자 천체물리학자인 칼 스토머는 1893년 대학생 시절 이런 생각을 했다


"왜 사람들은 사진을 찍을 때 뻣뻣하고 부자연스럽게 찍는 걸까? 자연스럽게 사진을 찍으면 안되나?"


하지만 그 시절의 정서상 아무나 붙잡고 사진 좀 찍읍시다 하면 찍어줄 리도 없을 거고 찍는다 해도 그 차렷 자세로 찍어줄 게 뻔하기 때문에 한가지 꼼수를 냄

그것은 바로 이 카메라로 몰카를 찍는 것

옛날 유럽에 대해 관심이 많은 사람들은 알겠지만 당시에는 양복 조끼 앞에 시계나 팬던트(장신구), 로켓(자기가 좋아하는 사람의 사진을 넣고 목에 거는 목걸이)가 찰랑거리는게 이상하지 않았기에 저걸 목에 걸고 다니면서 아무한테나 말걸고 몰래 사진 찍으면 간편하게 끝나는 일이었음


그렇게 오슬로 시내에서 총 500장 정도의 사진을 찍게 되는데....

이 사진들은 그 시절의 모습을 생생히 보여주기 때문에 상당히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고 한다



출처



이게 바로 19세기 스냅샷이라는 거죠 :)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