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

어제는 정말 피곤했는데, 일기 몇 자를 끼적이고 거의 바로 기절하듯 잠들었는데, 끝도 없이 편성된 꿈이 이어졌지만, 굳이 기억하려고 하지 않아서였는지 남은 기억이 없다. 날씨 탓이었을까, 이유 모를 피로감은. 아니면 탄수화물 부족 탓일지도. 오늘 업무상 통화하고 만난 사람들은 우연찮게도 전부 따뜻하거나 귀여운 사람들이었다. 그래서 꼭 나쁘지는 않은 하루였어. 역시 사람이 문제군.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