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바로 컴백이지!" 돌아온 메트로이드 신작에 극찬 쏟아졌다

"새로운 점 많지만, 전작의 공식도 충실히 구현했다"

"이게 바로 컴백이지!"


4년 만에 돌아온 닌텐도의 대표 액션 어드벤쳐 시리즈, <메트로이드 드레드>가 매체와 유저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오늘(19일) 기준, <메트로이드 드레드>는 98개 매체로부터 평균 89점의 메타크리틱 스코어를 기록 중이다. 이는 메타크리틱이 정한 '전반적으로 호평받은' 등급에 해당한다. 1점만 더 받으면 '대부분 극찬한' 등급까지도 올라갈 수 있는 점수다.


<메트로이드 드레드>에 만점을 부여한 NME는 "새로움과 과거의 균형을 맞춤으로써 고전적 횡스크롤 방식에 속도감과 놀라운 이야기를 불어넣었다. 이게 바로 팬들이 원하던 컴백"이라고 극찬했다. 스크린랜트 역시 "<메트로이드 드레드>가 선보이는 탐험, 전투, 퍼즐, 이야기의 조합은 닌텐도 스위치에서 가장 매력적인 경험을 만들어낸다"라며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NME와 스크린 랜트는 게임에 만점을 부여했다 (출처: 메타크리틱)

80점대로 시선을 돌려봐도 이러한 분위기는 거의 그대로 유지된다.


밀레니엄은 "개발사 머큐리 스팀은 만족스러운 결과물을 가져왔다. <메트로이드 드레드>의 모든 보스는 긴장감이 넘치고, 어디서도 본적 없는 멋진 레벨 디자인을 자랑한다"라며 85점을 부여했다. 80점을 메긴 VG247은 "획기적이라기보단 과거의 아이디어를 진화시킨 것에 가깝지만, 이를 통해 짜릿한 경험을 제공한다"라며 "한 번쯤 플레이할 가치가 있는 게임"이라고 평가했다.


같은 점수를 부여한 게임스팟의 평가는 조금 더 구체적이다. 게임스팟은 "<메트로이드 드레드>는 오랜만에 편한 장소로 돌아간 듯한 느낌이다. 게임플레이는 더욱 정교해졌고 새로운 기능도 추가됐지만, 여전히 전작의 공식에 가깝다"라며 "이러한 구조는 시리즈를 오랫동안 사랑해온 팬들에겐 최고의 선택"이라는 긍정적 코멘트를 남겼다.

80점대를 매긴 매체들의 평가도 대체로 긍정적이다 (출처: 메타크리틱)

유저들의 반응도 크게 다르지 않다. 


닌텐도 스위치라는 하드웨어의 한계에도 불구, 깔끔한 그래픽과 안정적인 프레임을 자랑함은 물론 지역 이동을 제외하면 거의 로딩이 없다는 점이 큰 호평으로 이어졌다. 주적으로 등장하는 로봇 E.M.M.I의 추격을 뿌리치는 부분이나 수시로 변하는 맵의 상태 또한 긍정적 요소로 꼽혔다. <메트로이드 드레드>가 다수 매체는 물론 유저들에게서도 수작으로 꼽히고 있는 이유다.


<메트로이드 드레드>는 1986년 시작해 메트로배니아 장르의 창시자로 불리는 <메트로이드> 시리즈 최신작이다. 유저들은 시리즈 대표 캐릭터 '사무스 아란'을 조작해 은하 연방이 제작한 로봇 E.M.M.I의 추격을 뿌리치고 행성을 조사해야 한다. 


다만 <메트로이드 드레드>는 정식 출시되기까지 우여곡절을 겪어야 했다. 게임의 아이디어 자체는 꽤 오래전에 등장했지만, 기술의 한계로 인해 프로젝트가 무산될 위기를 넘겨온 탓이다.


실제로 1986년부터 <메트로이드> 시리즈 개발에 참여한 사카모토 요시오 프로듀서는 지난 6월 인터뷰를 통해 "<메트로이드 드레드> 아이디어는 15년 전부터 생각했다. 하지만 당시 기술로는 도저히 컨셉을 표현할 수 없어 포기했었다"라며 "그렇게 기획이 무산되는 듯했지만, <사무스 리턴즈>를 개발한 머큐리스팀이 15년 전 내가 그렸던 것 이상의 멋진 <메트로이드 드레드>를 완성시켰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메트로이드 드레드>는 닌텐도 스위치로 플레이할 수 있으며 공식 한국어를 지원한다.

유저들은 사무스 아란과 함께 미지의 행성을 탐험하게 된다 (출처: 닌텐도)
특유의 액션성도 그대로 유지된 모습 (출처: 닌텐도)
어디서나 볼 수 있는 게임 뉴스는 이제 그만, 디스이즈게임이 당신의 인사이트를 넓혀드립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CDPR의 역습? 긍정적 평가 받고 있는 '사이버펑크 2077'
thisisgame
1
1
0
튀어나와요! 동물의 숲 생존기(?) 1화
kwonkwonkwon
59
4
9
포켓몬, 몰랐던 이야기
astro0
91
43
17
포켓몬, 몰랐던 이야기4
astro0
47
21
13
몬스타엑스 | [211123] 지금 몬스타엑스 미션으로 경쟁 끝까지 달리는 Rider 슈스쉽에서 사인 CD가 기다리니까 앞만 보고 달려보자!
MONSTAX7
0
4
0
'차별과 편견을 넘어서' 장애인 선수단 세운 엔픽셀의 도전
thisisgame
1
0
0
포켓몬 GO의 엄청난 인기 . JPG
GOHWAN
155
55
24
거구의 귀부인 앞세운 '바하: 빌리지', 골든 조이스틱 GOTY 5관왕 달성
thisisgame
3
1
0
배틀그라운드 뉴 스테이트, 후회 없을 경험, 다만 ‘숙제’가 있다
thisisgame
2
1
0
2021 지스타 코스프레 1등
n0shelter
23
7
1
CDPR "사이버펑크 2077은 결국 '매우 좋은 게임'으로 인식될 것"
thisisgame
1
0
0
튀어나와요! 동물의 숲 생존기(?) 3화
kwonkwonkwon
45
2
9
활로 찾는 하이퍼캐주얼…유저확보·수익화 모두 잡을 방법은?
thisisgame
1
0
0
"팬을 위한 멋진 선물인 건 분명하지만..." 롤 10년차 기자가 바라본 '몰락한 왕'
thisisgame
2
1
0
롤 프리시즌이 두려운 당신을 위한 'AP 아이템 지침서'
thisisgame
1
2
0
튀어나와요! 동물의 숲 생존기(?) 2화 - 남쪽섬
kwonkwonkwon
50
4
7
포켓몬 리메이크에 쏟아진 혹독한 평가... "플레이할 이유 거의 없다"
thisisgame
1
0
0
포켓몬, 몰랐던 이야기3
astro0
40
15
7
블루 아카이브 김용하 PD, "나도 아직 이오리를 얻지 못했다"
thisisgame
1
0
0
포켓몬 의인화 - 2
Cloud7
54
41
6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