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묵 호러 '콰이어트 플레이스', 게임으로 만들어진다

싱글 플레이 어드벤처... 레인보우식스, 파크라이 개발진 참여

2018년 개봉해 3편 제작을 앞둔 유명 호러 프랜차이즈 <콰이어트 플레이스>가 게임으로 제작된다.


<월드 워 Z>의 퍼블리셔인 세이버 인터랙티브(Saber Interactive)는 현지 시각으로 26일 해당 소식을 발표했다. 개발에는 <컵헤드>의 개발 외주를 맡았던 스튜디오 일로기카(iLLOGIKA)가 개발에 참여한다. 일로기카에는 <레인보우 식스>, <파크라이> 프랜차이즈 출신 개발자들이 포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게임은 영화를 똑같이 따라가지 않는 대신, 존 크래진스키(John Krasinski) 감독이 창조한 게임 속 세계관을 활용해 새로운 이야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세이버 인터랙티브는 보도자료를 통해 "흥미진진한 서스펜스, 독창적인 스토리와 게임 플레이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게임의 장르는 "싱글 플레이 공포 어드벤처"다.


원작은 소리를 내면 인간을 공격하는 괴생명체들로부터 생존하는 가족들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1편과 2편 모두 상업적으로 성공했으며, 특히 2편은 판데믹 기간 동안 북미 지역에서만 1억 달러를 벌어들였다. 


홈페이지에 따르면, <콰이어트 플레이스> 게임은 2022년에 출시된다. 참고로 영화 <콰이어트 플레이스 3>은 2023년에 공개된다.

어디서나 볼 수 있는 게임 뉴스는 이제 그만, 디스이즈게임이 당신의 인사이트를 넓혀드립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