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암사계

주말 아침부터 단잠을 깨우는 인간이 있었습니다. 본인은 일하고 있는데 저는 집에서 쉬고 있으니 집에만 있지말고 어디 바람이라도 쐬러가랍니다. 근데 이 인간은 제가 어디 바람이라도 쐬러가면 또 맨날 빈둥빈둥거리며 놀러나 다닌다고 핀잔을 주는 인간입니다. 이 인간은 제 절친입니다. 이러던 찰라에 와입이 문을 열며 어디 바람이라도 쐬러가잡니다. 세계평화를 위해 간만에 기장으로 커피 한잔하러 나갑니다.

칠암사계라… 이름이 이쁩니다. 많은걸 함축하고 있는것 같아요. 기장하고도 일광 그리고 칠암하면 아나고 먹으러 오는곳이라고들 알고 있는데 새롭게 이유 하나가 추가될것 같습니다. 8월에 정식오픈 한 베이커리 카페 칠암사계는 부산에서 베이커리로 유명한 이흥용 과자점에서 새롭게 오픈한 카페인것 같았습니다.

주말이라 그런지 사람 대박이었습니다.

특히 이흥용 베이커리에 걸맞게 빵이 엄청 인기가 많았습니다. 직원들이 빵 갖다놓기가 무섭게 빠져나가더라구요.

중정이 있는 곳에 겨우 자리를 잡았습니다. 빵도 맛있고 살짝 걱정했던 커피도 합격이었습니다. 딱 가을날씨라 밖에서 빵과 커피를 마시기 좋았습니다.

뒷편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들어온터라 바닷가쪽으로 나와보기 전에는 여기가 칠암이라는 것이 실감나지 않았었는데 나와보니 칠암이었습니다^^ 와입은 고동이랑 게 잡는거 별로라 하는데 오늘은 초2랑 둘이서 신이 났습니다 ㅎ

건물 여기저기 손님들이 꽉꽉…

저희가 커피마셨던 중정입니다.

룹탑 구경도 해주시고…

와, 진짜 공간이 어마어마 합니다.

최근에도 기장 카페 검색해보면 신상 카페들이 많이 생겼던데 칠암사계는 커피도 괜찮고 빵은 말할것도 없고 건물 디자인도 색달라서 꼭한번 가보는걸 살포시 추천드립니다. 코로나 때문에 다른곳들도 마찬가지겠지만 칠암도 분위기가 많이 가라앉았던데 칠암사계가 이동네 분위기 좀더 살려줬으면 좋겠네요. 칠암사계 바로옆 횟집도 문을 닫았더라구요 ㅡ..ㅡ 아침에 저를 깨운 인간이 그럽니다. 나는 절대 돈주고 커피 안사마신다. 커피 마시고싶으면 자기 공장에 와라. 이 인간이 이렇습니다. 일밖에 모르는 인간. 이래도 욕하고 저래도 욕하는 절친 인간. 이번주에 이 코시국에 술집 오픈한 이상한 인간후배집에 가서 둘이서 돈쭐 좀 내주기로 했습니다. 이 인간이 딱 한가지 아끼지 않는 것이 술값입니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