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비 / 조병화

가을비 / 조병화



무슨 전조처럼 온종일

가을비가 구슬프게

주룩주룩 내린다.


나뭇잎이 곱게 물들다 시름없이

떨어져서 축축히 무심코

여기저기 사람들에게 밟힌다.


순식간에 형편없이 찢어져서

꼴사납게 거리에 흩어진다.

될대로 되어라, 하는 듯이


그렇게도 나뭇가지 끝에서

가을을 색깔지어 가던 잎새들도

땅에 떨어지면, 그뿐

혼들이 버리고 간 휴지조각 같다.


아, 인간도 그러하려니와

'언젠가는 나의 혼도 그렇게

가을비 속에

나를 버리고 어디론디 훌쩍

떠나버리겠지'

하는 생각에 나를 보니


나도 어느새, 가을비를 시름없이

촉촉히 맞고 있었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