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가을의 운치 / 나영민

늦가을의 운치 / 나영민


 

구구절절

가을이라 아우성

서늘한 바람이 몰고 온

찬 기운에 온몸 웅크리지만 

 

새벽이슬

잎새마다 흥건하고

텃밭에는 여름을 말끔히

쓸어 아궁이에 불을 지펴 보는데 

 

타닥타닥

타들어 가는 비명들

콩 줄기의 마지막 가는 길

매운 연기를 피우며 하늘 구름 길 

 

자지러지게

울고 울었던 나무둥치

매미들의 소리는 귓전에서

흩어져 사라지는 비운의 환청들 

 

풀도 마르고

풀벌레 애절함도 이젠

먼먼 하늘나라 별 이야기된

초롱초롱 빛나는 늦가을의 운치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