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한,가

안녕한,가

삶이 버겁다고 느끼는 이들에게 건네는 다정한 안부 

“다들 안녕한-가요?”

“나는 소박한 것에 잘 울고 잘 웃는다.

예쁜 노을이 지는 하늘,

에너지가 느껴지는 건강한 밥상,

계절을 지나치지 않는 것.

그것으로도 이미 행복한데.

나는 지금 어딜 향해 그리도 열심히 달리고 있을까.

스스로에게 물어보니 그럴 이유가 딱히 없었다.”_ 「이유」


나다운 삶, 나다운 행복에 더 많은 시간을 쓸 수 있도록,

- 도시생활자 무과수의 ‘사계절 플레이리스트’

마음이 힘들어지면 평소 쉽게 해내던 일들도

버거워지기 마련이다.

청소나 끼니를 챙기는 일,

가벼운 산책이나 짧은 명상, 독서, 스트레칭 마저

무거운 숙제처럼 느껴진다.

무엇이든 해낼 수 있을 것 같다가도

어떤 날은 아무것도 할 수 없을 것 같은

순간들이 교차되는 것이 삶이니까.


“문득 제철을 더 잘 챙기며 살 수 있기를.

지금 나에게 허락된 행복을 더 누리며 살 수 있기를.

허겁지겁 주어지는 대로 살지 말고,

내가 먼저 앞장서 계절을 마중 나가는 삶을 살고 싶어졌다.”- 「복숭아」

👣雪軒jj일기 내가 ✏쓰는 내 마음 (살다가는거지 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