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을 대하는 태도가 다르다” - 적송자 (페북 펌)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윤석열이 속으로는 이재명이 얼마나 부러울까. 대통령은 하고 싶은데 왜 자신이 대통령을 해야하는지 국민들에게 말해야하는데 말을 할 수 없으니. 무거운 프롬프터를 항상 가지고 다닐수도없고 답답할꺼야. 썩렬이에게 무시, 팽 당한 서울대~ 아쉽다, 서울대가 무식한 어리버리윤의 무덤이 됐을텐데... (펌)트위터
plus68
8
0
1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이준석? 즉답 피하는 윤석열 질문만 받으면 마이크를 이준석 대표에게 건네는 윤석열 후보. 생중계 채팅창에는 "이 대표가 후보냐?", "또 이준석, 윤석열 후보가 먼저 대답해야지", "휴먼 프롬프터"라는 댓글이 올라왔다. #윤석열 #마이크셔틀 #토론 #2022대선 #아이엠피터뉴스 http://www.impeter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60493&fbclid=IwAR1ijXkCaLP94NAKpYOU7pIzt5U_G5quKh5O7-5BJfOTT6Kk5xk4pbNpydc
plus68
6
0
2
60억 원대의 재산을 가진 배우자와 수백억 원대의 재산을 가진 장모는 검사 사위의 명성과 백을 활용하였다는 세간의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표창장보다 더욱 정밀한 조사와 검증을 받아야 하는 것에 누구도 이의를 제기할 수는 없을 것입니다. #건진요
plus68
10
1
0
<전우용역사학자> “여성들에게 가혹...국모 선거 아니다.” - 국민의힘 이수정. 한국 언론은 그의 중학생 때 일기에 관심 갖지 않았습니다. 그의 학생부 내용을 공개하지도 않았습니다. 그의 엉터리 논문을 통과시킨 사람들과 인터뷰하지도 않았습니다. 학력과 경력을 위조한… *국민의힘 이수정씨, 한국 언론이 법무장관 후보 부인과 딸의 학생부, 사적인 메모, 카톡 메시지, 통장 등을 탈탈 털어 대중 앞에 전시했을 때, 당신은 뭐라고 했나요? https://www.facebook.com/100001868961823/posts/6567131996692367/
plus68
2
0
1
기억하자, 국민의짐 홍정욱. 홍씨 딸은 대마 카트리지, 애더럴, LSD를 밀반입하였고, 5~45년 형량 범위가 법으로 정해져 있었으나, 법원은 만19세를 넘지 않았다는 이유로 경합범가중을 적용하지 않아, 3년 집행유예를 선고하며 "앞으로 더는 마약을 가까이 하지 말라." 했다. 검찰은 상고를 포기했다. (펌) 트위터
plus68
3
0
0
<지성용 신부> 허위학력은 유죄 라고 신정아에게 칼을 휘두르던 공정과 상식이 정작 자기 아내의 허위 학력. 이력. 부조리와 불의, 총체적 문제에 있어서는 "부분적으로는 문제가 있을지 몰라도 전체적으로는 문제없음" 정도로 말하는 공정? 문제는 이러한 객관적인 사실을 두고도 윤을 지지하는.....설문지라해도 30프로 40프로의 국민들이다. 주변에서 윤를 대 놓고 지지하는 사람 하나를 볼 수 없다. 이전에 이명박근혜는 노골적으로 드러내놓고 지지하는 사람들이 꽤 있었다. 그런데 윤은 없다. 아주 없다. 샤이한 것을 본인들도 아는 것이다. 윤석렬은 요사이 "무능하고 무책임한 문재인정부" 라는 말을 많이한다. 그래 물론 그럴 수도 있겠지만 물에 빠진 사람을 구해주고 기수를 파괴해 가며 검찰총장 벼락출세를 시켜준 임명권자를 무능하다 욕하고 다닌다면 인간적으로 보더라도 배신을 뛰어넘는 비열하고 비열한 인간 말종이다. 이런 신의 없는 자를 우리가 어떻게 믿고 나라를 맡길텐가! 윤핵관, 측근이라는 자들은 사실 이전에 윤석렬을 공격하던 사람들 아닌가! 안다리 권성동이나 찐따 김진태가 검증단의 책임을 맡고 있으니 다음 차례는 본인이다. 쓰라린 배신의 칼을 받아야 할 날이 멀지 않았다. 하느님의 정의는 어제와 같이 오늘도 영원히 진행형이다. 많은 선한 이들의 마음안에 움틀거리는 양심과 책임이 선한 결합과 연대를 만들어 내고 세상을 울리는 거대한 공명을 이끌어 낸다. (펌) 트위터
plus68
2
1
0
이 뻔뻔함을 누가 이길수 있을까요? 대단하다 윤희숙 대단하다 윤석열캠프 이게 다 묻지마 당신들 때문입니다 이미 부친의 부동산투기는 의혹을 넘어 기정사실이 되었고 부친의 투기에 당시 세종시에서 근무하던 윤희숙이 관련되었냐는 것이 의혹으로 남아있는 상황인데 낯짝 두껍게 대한민국 어쩌고 하는 위원회에서 상대방 후보를 헐뜯는 일을 맡아서 한다니 가증스럽다는 거다 http://www.vop.co.kr/A00001604883.html?s=09
plus68
6
1
2
<박건웅 화백> 503시절만평- 조치 영부인후보가 잘못하면 영부인자리를 없앤다.
plus68
8
0
2
(펌) 페북
plus68
7
2
2
더럽고 비열한 새끼!!
plus68
6
0
0
이 써글넘 끝까지 조국장관 들먹이며 김건희와 장모 비호한다. 검새넘들이 조국 일가 70번 이상 압색했는 데, 니 처, 장모 수사 언제 받았고 압색 제대로 한 번 받은 적이 있나? 공정을 얘기할려면 조국 가족과 똑같아야 한다.
plus68
4
1
1
<검찰에 보내는 가이드라인> #법무부 #검찰 #서초동 #윤석열캠프 수사 안하나? 수사 못하나?
plus68
3
0
2
외교 망언들을 모아보면 말그대로 극우 유튜버 수준~ 수준이 저러한 것이 모든 분야에 걸쳐 다 그렇다는게 더 큰 문제! #조국의_직격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4786518624744285&id=100001585835965
plus68
2
1
0
같은 언론, 같은 기자, 다른 모습들... 김건희에게는 얌전한 수강생들, 정경심 교수에게는 굶주린 하이에나 떼들... 니들이 이러고도 기자들이냐...? ♨️♨️♨️ 퇴근시간 이후에 기자회견 했다고 지랄하던 것들이 일요일 오후에 불러내도 개떼같이 모여서 찍 소리 못하고 듣고 있던 것들.. 심지어 추장관께는 사과하라고 요구까지.. 일요일 오후에 불러냈으면 머리 끄댕이라도 잡아야 정상 아님..?
plus68
9
0
0
기억하자, 국민의힘 박근혜. 분양가 상한제 폐지하고, 대출규제 완화하였고, 세계적인 양적완화로 통화인플레이션과 함께 집값 폭등이 시작되었다. 국민의 힘이 지적하는 공급 물량 부분은, 실제로는 문재인 정부가 17.5% 더 많았다. 편의점 출점 거리 제한을 폐지했고, 한계 소상공인이 늘어났다. (펌) 트위터
plus68
1
0
0
(펌) 트위터
plus68
4
1
0
#Repost @truthjustice (펌) —— 기레기들은 돈과 권력에 기생하는 ㅆㄹㄱ!!! 김건희를 검증하라!!!
plus68
9
0
3
12월 30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3
0
1
김건희씨 말대로 쥴리를 기억하는 분이 무려 YTN에도 나오셨다. 쥴리라는 이름이 만들어진 것까지 아주 디테일하게 기억하는 분이~ 다른 증인 못나오게 겁박 시늉만 내지 말고 억울하면 고소하는게 상식 아닌가?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4705207699542045&id=100001585835965
plus68
3
0
1
(펌) 페북
plus68
3
0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