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가 서일대 강사 임용지원서에 ‘광남중학교 근무’라고 기재했다.


민주당의 교육청 확인결과 광남중에 근무한 적이 없음이 밝혀졌다.


이런 와중에 숙명여대가 김건희가 과거 광남중에서 교생실습했다는 자료를 공개했다.

교생 실습을 '돋보이려는 욕심'에 근무라고 기재한 것이다. 역시 쥴리답다.










http://www.vop.co.kr/A00001605504.html?s=09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뉴욕대 5일짜리 프로그램 견학한 Gee-Hwan Sul의 수료증 올리며 김건희 변명하는 국힘당 팩트: 뉴욕대 학위과정 수료가 아니라 서울대 6개월짜리 GLA연수과정 중 마지막 5일 간 미국 NYU 견학 다녀온 것을 뉴욕대 학력으로 허위 기재해 수원대 교수로 채용된 것에 대한 김건희의 법적책임이다. (펌) 트위터
plus68
0
0
0
이준석, 與 '뉴욕대 허위이력' 공세에 "당시 사진 속에 김건희 있다" 반박 일주일 연수를 학력으로 올려놓은 김건희.. 우리말 '유지'를 번역해야 하는 논문에서 영어로 번역조차 할 줄 몰라 그냥 발음대로 'Yuji' 라 쓰던 여자가.. 뉴욕대 교수의 말을 다 알아 들었다고 누가 생각할까? 연수를 학력이라 구라치고, 교생실습도 교사재직으로 구라 https://news.v.daum.net/v/20211219172403729
plus68
0
0
0
권영세 "우리 목적은 단일화 없이 이길 상황으로 가자는 것" 윤석열이 김종인 그늘에서 벗어나 꾸민 독자 선대위본부장 권영세는 윤석열 2년 선배로 역시 검찰출신이다. 대부분 검찰출신으로 윤석열 목표 '검찰공화국' 야욕에 한 걸음 내디딘 셈이다. 어느 면에서 군사독재보다 검찰독재가 더 교활하고 악랄할 수있다. 지금 지지율 추락했다고 안심해선 안 된다. http://yna.kr/AKR20220105133700001?input=kks
plus68
3
0
0
유영하 "文대통령, 반대에도 사면 결단..朴 '사의' 말씀 그대로" 사회자가 ’나를 감옥에 집어넣은 사람‘이라는 표현을 쓰자 유 변호사는 ”구속된 것은 2017년 3월 31일이고 그때는 문 대통령께서 후보 시절인 것으로 제가 기억하고 있다“며 사실관계를 바로잡기도 했다. https://news.v.daum.net/v/20220104074250604
plus68
2
0
0
측근으로 꼽히는 윤대진 검사장의 친형 윤우진 전 서장 뇌물수수 사건 관련 의혹입니다. 최근 검찰이 윤우진 뇌물수수 사건 수사 무마의혹 윤석열과 최측근 윤대진 검사장을 불기소처분하고 수사를 종료한 것은 뿌리깊은 검찰내 윤석열 사단 건재를 증명한 것이다. 만에 하나 불행하게 윤석열이 대통령 당선된다면 대한민국은 '검찰독재국가'라는 세계사에 유례없는 공포시대가 열릴 것이다. http://www.vop.co.kr/A00001606383.html?s=09
plus68
3
0
1
<추미애> 1. 윤석열후보는 '김건희씨가 지난 2년간 집중 수사를 받아 많이 지쳤다. 요양이 필요하다'고 했습니다. 허위 답변입니다. 재차 국민을 속이면 안됩니다.
plus68
5
0
0
'석열이 형' 서사의 예견된 '폭망' 잘 쓴 글이네요. 공석에서 형-형님 운운하는 거 너무 후집니다. 끼리끼리, 줄 세우기 하는 심리가 깔려있거든요. 윤석열의 '형님' 행세, 영 거북했습니다. - 김진애 전 의원 https://news.v.daum.net/v/20220101104246383
plus68
3
0
0
<김요한> 1. 윤석열이 궁지에 몰렸다. 초조하다 못해 절박하다. 2. 윤석열이 국힘당 선대위 본부장 회의를 아침 7시에 열겠다고 공포했다. 겉으로는 당내 기강을 잡겠다는 것이다. 그러나 평생을 밤늦게까지 음주가무를 즐기고 다음날 점심 때나 되야 정신이 약간 돌아오는 생활 패턴이 뼛속까지 밴 윤석열이 과연 새벽에 일어나 아침 7시 회의를 주관할 수 있을까? 그럼에도 오전 7시 회의를 공포한 것만으로 지금 윤석열이 심적으로 얼마나 쫓기는지를 잘 보여준다. https://www.facebook.com/100002512424962/posts/4729883973771970/
plus68
2
1
0
이재명, 마이클 샌델 교수와 대담..윤희숙은 "코미디 찍었다" 교수라는 것들이 정치물 잘못 먹으면 동네 시정잡배보다 더 맹목적이고 외골수로 나간다는 걸 윤희숙과 이수정이 아무 여과없이 보여주고 있다 https://news.v.daum.net/v/20211221163104906
plus68
1
0
0
‘김건희 뉴욕대’ 논란에 수료증 공개…다른 이름 왜? 국짐당이 공개한 김건희 뉴욕대학 연수수료증, 이름도 못보던 이름이고 기간은 5일 간, 일정은 뮤지컬관람, 애플스토어 1호점 방문, NBC방송국 투어, 닌텐도 월드스토어 전시관 방문 등으로 알려졌다. 어느 분 말씀처럼 해병대 1일 체험하고 '해병대복무'했다고 주장할 판이다. 이름은 도대체 몇 개냐. http://m.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3154
plus68
4
0
0
윤석열과 맞선 조국 전장관이 참혹하게 털렸고 그 결과 멸문지화를 당했다 지금 이준석도 비슷한 위기에 몰려있다 세상에 약점없는 사람은 극히 드물다 만에 하나 윤석열이 대통령이라도 된다면 보복이 두려워서라도 윤석열을 비판하거나 맞서기를 꺼릴 것이다 즉 공포정치가 시작된다는 말이다 https://youtu.be/hnm0QG6B_X8
plus68
6
2
3
보배 베스트 글 (다음 배댓 근황)
plus68
3
0
0
<송요훈 기자> 과연 그렇습니다. 문재인 정부 내내 경제가 폭망하여 수출은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했고, 무역규모는 세계 8위에 올랐고, G7 정상회의가 2년 연속 한국 대통령을 초청했고, 유엔개발기구는 한국을 선진국으로 등급을 올렸고, 스페인 의회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독도가 한국령으로 표기된 고지도를 보여주며 일본보다 한국과 더 친하게 지내고 싶다는 의사를 피력했습니다. 폭망의 성과가 찬란합니다. 기자님들, 누구의 주장과 발언을 기사로 전할 때는 포문을 열었다느니 지적했다느니 날선 비판을 했다느니 하는 상투어를 동원하여 자판기에서 기사 뽑듯이 기계적으로 기사를 쓰지 마세요. 기사를 돋보이게 하려는 상투적 표현, 발언자보다 기자가 더 흥분한 것 같아 촌스럽고 식상해요. 보도준칙에도 그러지 말라고 써 있어요. 그리고 그런 기사를 쓸 때는 기사 말미에 '폭망이라는 김기현 원내대표의 주장과는 달리 코로나19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한국의 경제는 상승 곡선을 그리며 순항하고 있다'는 보충 설명을 붙여주어야 친절한 기사가 되는 겁니다. 진짜로 폭망이라면 굳이 그럴 필요는 없지만. 그런데, 김기현 국힘 원내대표는 무슨 근거로 문재인 정부 폭망을 주장하는 건가요? 근거도 없이 일방적인 주장으로 비방을 하면 그것이 바로 사회혼란을 조장하는 가짜뉴스 살포 아닌가요? (펌) 트위터
plus68
4
0
0
"언제든 방향성만 잘 설정하면 그중에 상당수를 다시 확보할 수 있다." 이준석이 20대 표심 되돌린다는 자신감 ① '아직 이재명에 옮겨간 표심이 많지 않다. ② 관망 중인 20대가 많다. ③ 20대가 견인해 지지율이 상승하는 안철수에 대해서는 '20대가 안철수를 제대로 모르고 있다. 일시적으로 옮겨간 반사이익일 뿐이다. 바로 이런 것을 예전부터 '我田引水'라고 부른다. https://m.hankookilbo.com/News/Read/A2022010710560005416?200842157341=&s=09
plus68
4
1
1
서울의 소리와 기자님들 그리고 MBC를 응원합니다..
plus68
3
0
0
김건희 ‘허위 경력’ 의혹 일파만파 “위조 여부가 핵심” "김건희가 학생으로 여러 가지 잡일을 했다”며 두둔했던 경력증명서 발급한 ‘대안공간루프’ 전 대표가 갑자기 "잘못알았다"며 말을 바꿨다. 모든 직원이 김건희 모른다고 해도 두둔했던 사람이 갑자기 태도를 바꾼 건 아무래도 ‘뭐 좀 얻어 먹을 거 없나’ 했다가 욕만 처먹게 생겨서 돌변한 모양이다. http://m.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3225
plus68
9
1
1
열린공감 TV 생각….휴.. (펌) 트위터
plus68
4
0
1
연합뉴스야? 니들이 신문사냐? 부끄럽지 않아? 얼굴이 다 화끈거린다~!”
plus68
3
0
1
<빨간아재>박효석 수일간 밤샘 분석했다던 김경율 씨. 이 사람이 사과한 적 있던가요? 아니면 지금도 같은 생각인가? 정말 궁금해지네…
plus68
7
0
2
가정적 질문을 검찰과 언론에 던집니다. (펌) 조국
plus68
9
0
1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