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합탕 한 그릇

지난 2021년 12월 12일,

한 70대 노인이 친구의 부탁이라며 노란 봉투를

서울 서대문경찰서 신촌지구대에 전달했습니다.

봉투 안에는 빼곡하게 적은 편지와 2천 달러 수표

한 장이 들어있었습니다.

뉴욕에 있는 70대 노인이 이 편지를 보낸 사연은

1970년대 어느 겨울밤, 서울 서대문구 신촌시장

뒷골목에서 시작됐습니다.

강원도 농촌에서 서울 신촌으로 상경해

어렵게 공부하며 생활하고 있던

편지의 주인공.

그는 늦은 밤 아르바이트를 마치고

허기진 채 집으로 돌아가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중 신촌시장 뒷골목에서 리어카를 세우고

홍합탕을 파는 아주머니를 마주쳤습니다.

뜨끈한 홍합탕을 보니 더 배가 고파졌지만

그의 수중에 돈이 한 푼도 없었습니다.

한참을 머뭇거리며 고민하던 그는 아주머니에게 다가가

어렵게 입을 열었습니다.

“한 그릇만 먹을 수 있을까요?

돈은 내일 드리겠습니다.”

그러자 아주머니가 선뜻 따뜻한 홍합탕

한 그릇을 내주었습니다.

하지만 당시 사정이 좋지 않던 그는

끝내 돈을 갖다 드리지 못했고, 군 복무를 마친 후

미국 이민 길에 오르게 됩니다.

그렇게 마음의 빚을 진 채 70세가 된 그는

감사의 마음과 속죄의 마음을 담아 어려운 사람들에게

따뜻한 한 끼를 제공해 주었으면 좋겠다며

돈과 편지를 보냈던 것입니다.

따뜻한 하루는 오늘도 소망합니다.

작은 민들레 홀씨가 퍼져서 민들레 밭을 이루듯

우리의 선한 영향력이 세상 곳곳에 퍼져서

어제보다 오늘이, 오늘보다 내일이

더 행복하고 따뜻해질 수 있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 오늘의 명언

은인은 선행을 감추고,

은혜를 입은 사람이 그것을 드러내야 한다.

– 키론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은혜#선한영향력#선행#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

인생..... 뭐 있겠어 즐겁고 행복하게 ... 후회 없이 재미지게 살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