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입문하려면 꼭 봐야하는 영화들

제목으로 어그로 끌긴 했지만

꼭 봐야하는 건 아님 >ㅁ<


선정 기준

- '이 감독은 꼭 알아야 해!' 싶은 감독들의 대표작들.

- 대중성과 힙스터스러움 모두 챙겨보려 노력은 해봄.

- 시리즈물은 최대한 지양함.

- 시대순으로 나열.


그리고 본인의 좁고 편협한 취향 조금!


7인의 사무라이

구로사와 아키라


이창

알프레드 히치콕


수색자

존 포드


400번의 구타

프랑소와 트뤼포


12인의 성난 사람들

시드니 루멧


지옥의 묵시록

프랜시스 포드 코폴라


시네마 천국

주세페 토르나드레


풀 메탈 재킷

스탠리 큐브릭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아메리카

세르지오 레오네


가위손

팀 버튼


블레이드 러너

리들리 스콧


좋은 친구들

마틴 스콜세지


바톤 핑크

코엔 형제


쉰들러 리스트

스티븐 스필버그


중경삼림

왕가위


쇼생크 탈출

프랭크 다라본트


트루먼 쇼

피터 위어


펄프 픽션

쿠엔틴 타란티노


블레어 위치

다니엘 미릭, 에두아르도 산체스


매트릭스 1

더 워쇼스키즈


박하사탕

이창동


파이트 클럽

데이비드 핀처


아메리칸 뷰티

샘 멘데스


캐스트 어웨이

로버트 저메키스


하나 그리고 둘

에드워드 양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미야자키 하야오


피아니스트

로만 폴란스키


도그빌

라스 폰 트리에


새벽의 황당한 저주

에드거 라이트


올드보이

박찬욱


이터널 선샤인

미셸 공드리


판의 미로

기예르모 델 토로


미드나잇 인 파리

우디 앨런


라이프 오브 파이

이안


마스터

폴 토마스 앤더슨


그래비티

알폰소 쿠아론


그녀

스파이크 존즈


보이 후드

리처드 링클레이터


가장 따뜻한 색 블루

압델라티프 케시시


버드맨

알렉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


매드 맥스 : 분노의 도로

조지 밀러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웨스 앤더슨


라라랜드

데미언 샤젤


덩케르크

크리스토퍼 놀란


레이디버드

그레타 거윅


유전

아리 에스터


문라이트

베리 젠킨스


기생충

봉준호


조커

토드 필립스


포드 V 페라리

제임스 맨골드


출처 : 루리웹


애매한 작품도 없고 대중적+작품성 모두 괜찮은 리스트라 퍼왔습니다

저는 23편을 봤네요 여러분은 몇 편이나 보셨습니까?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