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인들이 바꿔 놓은 사할린 식문화

일제시대 때 조선인들이 러시아의 사할린(홋카이도 위쪽에 있는 위아래로 길쭉한 큰섬)으로 좀 이주 했음. 그때는 사할린 남부는 일본 영토였기 때문. 2차대전 종료 후에는 모조리 러시아에 반환.


이후에도 조선에 돌아오지 않고 정착한 경우가 많았는데 사할린이 뭐 농사 되는 땅도 아니고 졸라 척박해서 현지 러시아인들은 굶을때가 제법 많았고 이주한 조선인들은 맨날 뭘 실컷 쳐먹음


조선인들 입장에서는 뒷산 가면 나물도 많고 바닷가 가면 조개랑 낙지 같은게 널려있어서 개꿀인데 러시아인들이 굶는게 이해 안간거임


러시아인들도 '엥 저게 먹는 거였어?' 하다가 나중엔 굶는거 보단 나으니 따라 먹기 시작해서 식문화가 바뀜.


현재 사할린에 가보면 동네 뒷산에서 고사리를 채집하는 러시아 처녀들이 널렸음

이건 사할린의 김치다


개나 주던 명태나 조개를 요리해먹는걸 보고 식겁했지만 자기들도 먹을 게 없어서 따라먹다보니 입에 맞았던 거

싱글벙글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