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 울게 한 이야기..

어느날 갑자기 사고를 당하고 3도 화상이 몸 전체의 80%를 뒤덮으면 살 수 있을까? 얼굴은 일그러지고, 팔도 못 펴는 상태에서 숨은 붙어있겠지만 과연 살고 싶어질까? 스테파니는 살았다. 그녀의 가족과 신앙의 힘으로 살아냈다. 그녀는 하나님이 자신을 살린 것은 이유가 있어서 라고 믿었다. 삶의 어떤 역경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으면 이 세상은 살아갈만하다는 사실을.. 그녀의 가슴 시린 이야기를 울먹이며 읽었었다. 그녀의 이야기는 <나는 언제나 행복을 선택했다>라는 책을 통해 접할 수 있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