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의 '경품 사기극'

지난 27일 '시사매거진 2580' 은 대형 마트 홈플러스의 수상한 경품 행사에 대해 방송했습니다. 방송 제작진은 방송을 통해 값비싼 반지나 자동차 등의 경품을 내건 홈플러스의 경품 행사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는데요. 취재 결과 1등 당첨자는 있지만, 경품을 타가지 않은 경우가 대다수였음이 밝혀졌습니다. 홈플러스 측은 "당첨자가 전화를 안 받아서 주지 못했다"고 해명했는데요. 한편에서는 직원이나 직원의 지인들이 경품을 타가는 경우가 있었다고 합니다. 방송에서는 국내에 단 한 번도 수입된 적이 없는 7800만원 상당의 고급 다이어몬드를 홈플러스가 1등 경품으로 내걸었던 적이 있다고 알렸는데요. 제품을 취급하는 업체 관계자 또한 "홈플러스측이 다이아몬드와 관련해서 문의를 한 적이 없다"고 확인하기도 했습니다. 또한 방송에서는 관계자 인터뷰를 통해 행사를 진행하는 목적이 고객 정보를 수집하고 팔기 위함이라고 전했습니다.

시사 세계 연예 스포츠 누군가의 사연 등 모든 이슈에 대한 관심! SN이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