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하는 것이 인생이다 구름 위를 걷는 기분을 느끼기도 하다가, 어둡고 깊은 수렁에 빠져 숨조차 쉴 수 없을 때도 있다. 버럭 화를 내기도 하다가, 누군가의 우스갯소리에 실실실 웃음을 보이기도 한다. 열정적으로 일을 하다가도 어떤 날은 손가락 하나도 까닥하기 싫은 날이 있기도 하다. 문득 바다가 그리워 깊은 밤에 일상을 버리고 홀로 여행을 떠났다가도 혼자라는 생각에 몹시 외롭고 사람이 그리워 다시 도시의 섬으로 되돌아온다. - 김현태 ‘다짐하며 되새기며 상상하며’ 중에서 『다짐하며 되새기며 ...』 책속의한줄 http://m.liking.co.kr/booksns/detail.php?idx=500586&mode=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