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년대 들어 중국에선 이런 게 가능하구나 하는 충격을 줬던 사건


윈저우 고속열차 추돌 탈선 추락사고

2011년 7월 23일 벌어진 사고인데

앞서 가던 열차가 벼락을 맞아 교량 위에서 정지하면서부터 시작됨


정상적인 경우라면,

주행 중이던 열차에 이상이 생겼을 때

해당 선로를 지나야 하는 전 열차는 신호를 전달받아 서행 및 정차하여야 정상인데


10분 간격으로 뒤따라 오던 열차가 이러한 신호를 받지 못한 것으로 보이고,(이 신호 체계마저 이상이 생겼다는 추측 - 정확히 뭐가 문제인지는 은폐됨)


멈춰선 열차를 뒤에서 그대로 받아버리면서

정지해있던 열차의 객차 4량이 탈선하고

그 중 2량은 교량 아래로 추락,

뒤에서 들이받은 열차의 객차 4량도 교량 아래로 추락함


더 큰 문제는 뒤따라오던 열차가 그날의 막차였기 때문에

많은 승객들이 몰려 한 량에만 백여명이 타고 있었고

총 탑승인원은 400명을 넘어섰던 걸로 추정됨(대략적 수치는 은폐됨)


이 사건으로 상하이철도국장은 파면되었고,

중국 정부에서는 유족들에게 책임지고 배상하겠다고 했지만,


사고의 원인 규명은 커녕 피해 규모도 알 수 없게 되었는데


문제가 된 열차를 그냥 땅에 묻었기 때문임



후속조치를 위해 파견된 구급팀에서 도랑을 파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논란이 되자


중국 정부에서는 기술 유출 등의 보안상 이유로 조치한 거지 은폐 공작이 아니라고 해명한 뒤에


열차는 땅에 묻으면서 구조작업을 조기 종료했음

이 뒤에 발견된 생존자는 기적의 소녀라고 퉁쳐짐




사상자 규모는 최초 발표보다 축소됨




중국 내부에서의 언론 보도 역시 당연히 통제되었고

해외에 본사를 둔 몇몇 매체가 이를 취재했지만 게재하지 말라는 직접적인 경고를 받음



세계에서 일어난 열차사고를 통틀어

가장 많은 사상자를 냈을 것으로 추정되는 사고


정확한 사고 원인도, 사상자 수도, 말 그대로 "묻어버려서" 아무것도 모른다는 게 개인적으로는 너무너무 충격적인 사건으로 기억됨....


출처 : 더쿠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