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기 정말 잘타서 돈 쓸어 모았었다는 백화점.jpg

바로 삼풍백화점 (1989 - 1995)


당시도 여유 넘치는 층이 돈 쓰는 곳이 백화점이었는데 당시 롯백을 이기고 매출 1위 였던 그것도 대규모 호화 백화점



대부분 자료화면등으로 보이는 붕괴된 모습과

촌스러운 핑크색 외관 일부만 보고

초호화 백화점인줄 모르는 경우가 많은데





당시 대놓고 비싼 땅인 강남 서초일대서도

서초 법원 앞에 겁나 크게 지어진 정말 초호화 of 호화 백화점이자 매출 1위 백화점이었음

1층 일반 매대에 몇 십만원 짜리 옷도 팔았고 또 그게 잘 팔렸다고...

당시 삼풍백화점은 지금이라면

무모할 정도의 금액을 투자하며


온갖 고가 브랜드 제품들과

고급 이미지를 앞세우고 투자해서

초호화 콘셉트로 공격적인 마케팅을 했고

대성공함

그 전략이 성공한데는

흥미로운 사실 하나가 있음


바로 90년대 초,중반 당시 한국이

역대급 취업률을 보여주며

국내 역사상 가장 경제 호황기였던거

더군다나 트렌드 자체가 지금과 다르게

가성비나 실용성이 아니라

가장 럭셔리하거나 최고급,

세련된것 혹은 나만의 개성 등이었고


취미로 고가의 악기를 배우는 사람도 많았고

태닝숍서 태닝에 매달 몇 십만원을 지출했으며

헬스장서 개인 지도사를 붙여서

운동하며 건강과 몸매를 가꿀정도로

당시 국내의 주소비층들 자체가 그 무엇보다 자기자신에게 투자하기를 좋아했음

한 마디로 싸구려 이미지는 먹히지도 않았고 돈ㅈㄹ 하는게 유행이었음








천연 오렌지 쥬스 한잔에 2만원을 호가했음에도 가서 사먹는 사람도 많았을 정도로 고급화 전력이 먹혀 들어가던 세대였음

과감하게 소비하고 즐기며 자유롭게사는

바이브와 여유가 사진만 봐도 느껴짐

이 기가막힌 타이밍을 타고

지금보면 무모해 보이던 고급화 전략이 먹혔고

이 비싼 물품으로 가득찼음에도 인산인해를 이루고

매출 1위를 자랑하던 삼풍백화점은

결국 1995년 6월 5년만에 부실공사로 인해

그 인기와 규모만큼이나 큰 사상자를 내며 붕괴되는

어처구니 없는 대형사고를 남기고

현재는 삼풍백화점 사고 자체도 모르는 젊은층이 많을정도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져 버림







백화점 역사도 워낙 짧고 갑작스레 붕괴되는 바람에

내부 모습이나 자료도 구하기 힘들고

90년대 당시 실제 방문했던 사람들의

경험으로 듣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실제로 방문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실내 유원지 같았다는 소리도 많았을 정도로 규모가 엄청 컸다고함

여기 식품매장 베이커리서 파는 빵도 일반 빵집 빵보다 그렇게 맛있었다고..'



출처

뉴스나 기사로만 봤었는데..

삼풍백화점 정말 어마어마했구나..

그때 안무너지고 잘 유지됐으면 지금 엄청날지도..?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